• 폰트확대
  • 폰트축소
  • 인쇄
  • 트위터
  • 페이스북
  • 요즘
  • 미투데이
'2011 SBS 연기대상'에 한석규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뿌리깊은 나무'에서 세종을 열연한 한석규가 '2011 S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대상을 차지했다.

   31일 밤 등촌동 SBS공개홀에서 열린 'SBS 연기대상' 시상식에서 한석규는 수상 후 "부모님께 감사드린다"며 "연기를 하면 할수록 이런 제 외모, 목소리, 정신세계를 갖게 해 주신 분들이 부모님이니까 고마운 마음이 많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배우로서 소신도 밝혔다.

   한석규는 배우가 있기까지 중요한 것으로 대본과 무대, 관객을 꼽은 뒤 "개인적으로 추가하고 싶은 것은 동료"라고 말했다.

   그는 "한때는 나만 잘하면 되겠단 마음이 들었는데 한해 연기를 하다 보니 동료의 소중함을 알겠다. 같이 작업하는 동료분들께 감사드리고 싶다. 많은 선후배를 대신해 이런 큰 상을 받게 되는 것이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최우수 작품상은 '뿌리깊은 나무'(극본 김영현·박상연, 연출 장태유·신경수)가 차지했다.

   최우수연기상은 드라마스페셜 부문에서 '보스를 지켜라'의 지성과 최강희, '시티헌터'의 이민호가 받았고, 특별기획 부문은 '마이더스'의 장혁과 '천일의 약속'의 김래원·수애, 주말·연속극 부문은 '여인의 향기'의 김선아와 이동욱이 수상했다.

   우수연기상은 드라마스페셜 부문에서 '뿌리깊은 나무'의 신세경과 '싸인'의 정겨운이 수상했고, 특별기획 부문은 '무사 백동수'의 전광렬과 윤소이, 주말·연속극 부문은 '여인의 향기'의 엄기준과 '내사랑 내곁에'의 이소연에게 각각 돌아갔다.

   네티즌이 뽑은 최고 인기상은 '시티헌터'의 이민호와 '보스를 지켜라'의 최강희가 차지했고 베스트 커플상은 '보스를 지켜라'의 지성과 최강희가 받았다.

   이날 시상식 진행은 지성과 최강희가 맡았고 시상자로 참석한 전년 대상 수상자 고현정은 밝은 분홍색 드레스를 입고 나와 눈길을 끌었다.

   다음은 그 외 부문별 수상자 명단.

   ▲프로듀서상 = 송중기('뿌리깊은 나무') 이요원('49일') ▲공로상 = 김영옥 ▲특별연기상 = 윤제문('마이더스') 이미숙('천일의 약속') 박영규('보스를 지켜라') 송옥숙('뿌리깊은 나무') 진태현('호박꽃 순정') 김혜옥('여인의 향기') ▲10대 스타상 = 한석규, 이동욱, 김선아, 장혁, 이민호, 지성, 최강희, 김래원, 이요원, 수애 ▲뉴스타상 = 서효림, 지창욱, 진세연, 정유미, 성훈, 신현빈, 왕지혜, 이재윤, 임수향, 김재중, 구하라

okko@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2/01/01 00:49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