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SA, 외국컴퓨터에 몰래 프로그램 깔아 중국군 감시" | 연합뉴스

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속보분야 뉴스입니다.

기사보기옵션

"NSA, 외국컴퓨터에 몰래 프로그램 깔아 중국군 감시"

NSA 도청 중단하라
NSA 도청 중단하라
(AP=연합뉴스) 지난해 10월26일(현지시간) 워싱턴DC의 의회 의사당 밖에서 미국발 대규모 도청 파문을 일으킨 미 국가안보국(NSA)에 대한 의회 조사를 요구하면서 시위대들이 피켓 등을 들고 항의 데모를 벌어지고 있다.   bulls@yna.co.kr Demonstrators protest outside of the U.S. Capitol in Washington during a rally to demand that the U.S. Congress investigate the National Security Agency's mass surveillance programs Saturday, Oct. 26, 2013. (AP Photo/Jose Luis Magana)

NYT, 내부 문건 입수해 보도…"전세계 10만대 컴퓨터 대상"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광범위한 불법 도·감청 활동으로 논란을 빚어온 미국 국가안보국(NSA)이 전 세계 약 10만대의 컴퓨터에 프로그램을 깔아 수년간 컴퓨터 사용을 감시해왔다고 뉴욕타임스(NYT)가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NYT가 입수한 NSA 내부 문서 등에 따르면 NSA는 컴퓨터에 몰래 심어진 USB 카드나 작은 회로에서 발신되는 비밀 무선주파수를 활용해 다른 나라 컴퓨터에 감시 소프트웨어를 설치한 것으로 드러났다.

NSA는 이를 이용해 컴퓨터가 인터넷에 접속돼 있지 않아도 첩보활동은 물론 역으로 사이버공격을 일으킬 수도 있었다고 NYT는 전했다.

'퀀텀'이라고 내부적으로 이름붙여진 이 활동의 주 타깃은 중국군이었다. 그러나 러시아군, 멕시코 경찰, 유럽연합(EU) 내 통상조직은 물론, 동맹국인 사우디아라비아, 인도, 파키스탄 등의 컴퓨터 네트워크 역시 NSA의 감시대상이었다.

제임스 앤드루 루이스 전략국제문제연구소(CSIS) 연구원은 "이는 그동안 어떤 정보기관도 하지 못했던 방대하고 정교한 침투"라며 "미국에게 전례 없는 감시통로(window)를 만들어 줬다"고 말했다.

다만, NYT는 NSA가 미국 내에서 이 프로그램이나 무선주파수를 이용해 감시활동을 벌인 증거는 현재로선 없다고 밝혔다.

바니 바인스 NSA 대변인은 "NSA는 일정 조건을 엄수하며 다른 나라의 정보기관을 대상으로 감시해왔다"며 "이를 이용해 다른 나라 기업의 기밀을 훔쳐 미국 기업에게 넘기는 등의 행위는 없었다"고 NYT에 해명했다.

이런 가운데 버락 오바마 대통령은 오는 17일 법무부에서 예정된 연설에서 지난달 대통령자문위원회가 권고한 40여 개의 NSA 개혁안 중 어떤 것을 수용할지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개혁안 중엔 컴퓨터 소프트웨어의 결함을 활용해 사이버 감시를 하는 행위나 몰래 프로그램을 심어놓는 방법으로 컴퓨터 시스템을 지켜보는 기술의 개발을 제약하는 내용도 포함됐다.

또 NSA의 개인 통화기록 수집과 저장을 중단하고 통화기록 관리를 통신회사나 제3의 민간기구에 맡기는 방안도 있다.

AP통신은 백악관 관계자를 인용해 오바마 대통령이 통화기록을 NSA 외부로 옮기는 방안에 찬성하겠지만, 구체적인 방안은 의회에 마련토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banghd@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2014/01/15 16:21 송고

"NSA, 외국컴퓨터에 몰래 프로그램 깔아 중국군 감시"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