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속보분야 뉴스입니다.

기사보기옵션

삼성그룹 '대학추천제' 파장…지역차별 우려(종합)

(AP=연합뉴스DB)

강운태 광주시장·광주시의회·국회의원들 입장 피력

"영남대학 '보은', 타 대학 '차별' 교육적으로 잘못"

(광주=연합뉴스) 전승현 기자 = 삼성그룹의 대학총장 추천제에 대해 지역차별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특히 호남지역 대학의 추천 인원이 영남지역보다 훨씬 적은 데 대해 호남이 인재등용에서도 소외받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강운태 광주시장은 27일 확대간부회의에서 삼성그룹의 대학총장 추천제에 대해 "배려와 균형, 특히 사회 약자에 대한 공생정신이 많이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강 시장은 언론보도를 인용해 삼성그룹의 대학총장 추천인원을 일일이 거론하면서 "삼성이 광주에 가전사업부를 두고 지역경제에 공헌한 데 대해 시장으로서 감사드린다"며 "사회공헌을 많이 하는 삼성이 왜 이렇게 불균형하게 했을까 걱정스럽다"고 말했다.

강 시장은 "삼성에 지역대학을 좀 더 고려해 달라고 건의하겠다"며 "삼성 외 광주와 연고가 있는 기업, 출향 기업들에 대해서도 지역 대학 졸업생들에 대한 관심을 부탁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시의회도 성명을 내고 "삼성그룹의 대학총장 추천제에 대해 학벌과 스펙 중심의 채용제도를 개선하는 것이라며 환영하고 있지만 대다수 여론은 그렇지 못하다"며 "특히 대학교의 서열화, 지역 및 여성차별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고 말했다.

시의회는 "지방의 경우 경북대 100명, 부산대 90명 등 영남권 대학의 인원이 많지만 전남대 40명, 전북대 30명 등 호남권 대학은 인원이 적다"며 "삼성은 이공계 채용비율과 관련 학과 우대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하고 있지만 지방대학 간 격차는 아무리 생각해도 납득할 수 없고 객관성을 인정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박지원 의원도 이날 광주지역 기자들과 간담회를 갖고 "삼성이 대학총장 추천제를 신선한 제도로 생각해 도입했겠지만 결국 자신들이 투자한 성균관대와 자신들과 연고가 있는 영남지역 대학에 대해 보은하고 나머지 대학들에 대해 차별을 한다면 교육적으로 잘못된 것"이라며 대학추천제도를 취소해야 한다고 말했다.

민주당 박영선 의원은 자신의 트위터에 "삼성 신입사원선발 총장 추천제를 놓고 말이 많다"며 "대학별 인원배정으로 대학 줄세우기에 호남차별론 때문에 더욱 그런 듯하다"고 지역차별을 우려했다.

박영선 의원은 "삼성고시로 불리는 채용시험에까지 차별론이 등장하는 건 젊은이들에게 너무 가혹하다"며 "차별없는 사회, 불평등이 대물림하지 않는 사회가 언제 가능할까요"라고 말했다.

민주당 한정애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지역 균형발전에 앞장서야 할 대기업이 지역 편중을 심화시킨다면 기업의 사회적 책무를 소홀히 하고 있다는 비판을 면치 못할 것"이라며 대학별 총장 추천제를 즉각 철회하라고 요구했다.

한국대학신문 등에 따르면 삼성그룹은 경북대 100명, 부산대 90명, 영남대 45명, 부경대 45명, 동아대 25명, 경상대 20명, 한동대 20명, 창원대 12명, 경남대 10명, 대구대 10명 등을 할당했다.

반면 삼성그룹은 전남대 40명, 전북대 30명, 목포대 10명, 호남대 10명, 동신대 8명 등을 배정했다.

대학신문 등의 보도대로라면 호남지역 대학의 추천인원이 영남지역과 비교해 4분의 1 수준에 불과하다.

앞서 민주당 강기정 의원은 지난해 12월 삼성그룹 홈페이지에 등재된 계열사 30곳 중 27곳에 속한 사장단 48명 중 호남출신이 단 1명도 없는 데 대해 "지역편중 인사가 심각하다"며 호남소외 인사를 지적했다.

shchon@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2014/01/27 15:04 송고

삼성그룹 '대학추천제' 파장…지역차별 우려(종합)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관련기사
삼성, 총장추천제 적극 해명…"지역차별은 어불성설"| 2014/01/26 15:55
삼성, 200여 대학에 총장추천제 인원 통보| 2014/01/25 11:07
<'바뀐 삼성 채용'…대학도 학생도 고심>| 2014/01/24 10:30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