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속보분야 뉴스입니다.

기사보기옵션

<여객선침몰> 해수부, 해양사고 '심각' 경보 발령(종합)

사고 대책 여념없는 해수부 상황실
사고 대책 여념없는 해수부 상황실
(세종=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수행여행을 간 고등학생 325명을 비롯한 승객들을 태운 여객선이 16일 오전 전남 진도 해상에서 좌초하는 사고가 발생한 가운데 정부세종청사 해양수산부 상황실에서 직원들이 분주하게 상황을 파악하며 대책마련에 고심하고 있다.

이주영 장관 사고현장 방문…해양안전심판원 사고원인 조사 착수

(세종=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해양수산부는 여객선 세월호 침몰 사고가 발생한 16일 긴급하게 중앙사고수습본부를 꾸리고 해양경찰을 통한 인명 구조에 주력하고 있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안전행정부에 꾸려진 중앙재난대책본부와 해경을 잇는 가교 역할을 한다. 해경의 구조 활동을 지휘하면서 현장 상황을 보고받아 중앙재난대책본부로 전달하게 된다.

중앙사고수습본부는 '해양 선박사고' 위기대응 매뉴얼상 가장 높은 단계인 '심각' 경보가 발령될 때 설치된다. 경보는 '관심-주의-경계-심각' 등 4단계로 나뉘는데 해수부는 이날 오전 9시 40분 곧장 심각 경보를 발령했다.

해수부 관계자는 "사고 당시 배에 승선해 있던 인원이 워낙 많아 사고를 인지하고 곧장 심각 경보를 발령했다"며 "현재 인명 구조 작업에 전력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주영 해수부 장관은 이날 사고 소식이 전해지자 인천해양경찰청으로 이동해 사고 상황을 보고 받은 뒤 해경 헬기를 이용해 사고 현장으로 이동했다.

이 장관은 현장 상황을 파악하고 구조요원들의 구조 활동을 독려했다.

이 장관은 "우선 승객들의 구조를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며 "사고 발생 경위와 원인에 대한 정밀조사 후 결과에 따라 엄중한 책임을 묻고 재발방지 대책을 철저히 수립할 것"이라고 말했다.

해수부는 또 진도 팽목항 인근에 문해남 해양정책실장을 단장으로 하는 현장지원반을 꾸렸다. 여객선 침몰 사고에서 구조된 사람과 학생 및 그 가족 등을 지원하기 위한 조치다.

<그래픽> 여객선 침몰 사고 시간대별 상황
<그래픽> 여객선 침몰 사고 시간대별 상황
(서울=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정부가 16일 전남 진도 해상에서 발생한 여객선 침몰 사고의 구조자 수를 발표하는 데 계속 혼선을 빚으면서 대형사고 대책 마련에 치명적인 허점을 드러낸 게 아니냐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 sunggu@yna.co.kr @yonhap_graphics(트위터)

해수부는 또 해경의 함정과 헬기는 물론 사고 해역 인근에서 조업 중이던 어선과 어업지도선 등 동원할 수 있는 배와 장비를 총동원해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다.

해수부 관계자는 "파도가 셌던 것도 아니고 날씨나 해상 상황도 양호했는데 왜 저렇게 갑자기 침몰했는지 납득하기 힘들다"며 "선박 자체적으로 문제가 생겨서 침수됐을 수도 있고, 암초 같은 외부 요인에 의해 침몰했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그러나 이는 모두 추정일 뿐 현재로서는 인명 구조에 최선을 다하고 있으며 정확한 사고 원인은 차후에 규명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해수부는 인명 구조가 마무리되는 대로 사고 여객선을 인양해 사고 원인 등을 파악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17일 중 선체 인양을 위한 3천600t급 대형 크레인을 출항시키기로 하고 대기시켜놓은 상태다.

이미 해양사고를 조사하는 해수부 소속기관인 중앙해양안전심판원에 특별조사부가 설치됐고 이날 오전 10시께 초동조사를 위해 조사원이 현장에 파견됐다.

해수부는 또 사고 배에 연료로 실린 벙커C유와 경유 등이 바다로 유출돼 해양오염사고가 발생할 것에 대비해 해양오염 관심 단계를 발령하고 사고 해역 주변에 방재선박을 배치했다.

해수부 관계자는 "현재 사고 해역에 유막이 약간 형성돼 있지만 심각한 수준은 아니다"며 "일단 구조작업에 최우선 순위를 둬 방재선박은 대기만 하고 있다"고 말했다.

sisyph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4/16 17:10 송고

<여객선침몰> 해수부, 해양사고 '심각' 경보 발령(종합)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