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뉴스 홈

다국어 사이트 바로가기
영어
중국어
일본어
아랍어
스페인어
프랑스어
패밀리 사이트 바로가기
한민족센터
축제장터
이매진
콘텐츠판매
헬로포토

로그인



광고배너

기본 서비스

검색

  • 트위터
  • 페이스북
  • 구글


속보

핫이슈
  1. 1
  2. 1
  3. 1
  4. 1
  5. 1

광고배너


속보분야 뉴스입니다.

기사보기옵션

베트남 정부, 2019년 아시안게임 개최권 포기 선언

(하노이=연합뉴스) 김권용 특파원 = 베트남 정부가 오는 2019년 아시안게임 개최권을 포기한다고 전격 선언, 파장이 예상된다.

응웬 떤 중 베트남 총리는 17일 하노이에서 열린 중앙부처 관계회의에서 아시안게임 개최권을 포기한다고 밝혔다고 일간지 뚜오이쩨가 보도했다.

중 총리는 이어 아시안게임 유치 철회안과 관련해 주무부처인 문화체육관광부에 아시아올림픽위원회(OCA) 등 관계 기관과 협의해달라고 지시했다.

그는 이어 베트남이 아시안게임과 같은 대규모 국제스포츠행사를 치러본 경험이 없다고 덧붙였다.

그동안 베트남 정부 안팎에서는 아시안게임 개최를 위한 각종 인프라가 부족하고 과도한 예산이 소요돼 적잖은 부담만 안게 될 것이라는 회의론이 끊이지 않았다.

부 득 담 부총리도 최근 아시안게임 유치 효과를 둘러싼 논란과 관련해 관계부처에 최악의 경우 아시안게임 유치를 철회하는 방안도 검토해볼 것을 지시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한 OCA 측의 공식 입장은 즉각 확인되지 않고 있다.

국회 관련 상임위원회 역시 지난달 25일 아잉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불러 행사 개최에 필요한 예산을 충분히 확보했는지를 집중적으로 따진 것으로 알려졌다.

베트남은 지난 2012년 아시안게임 유치전에 나서 인도네시아 수라바야 시와 격돌, 막판 접전 끝에 대회를 유치하는 데 성공했다. 당시 초반 경쟁에 나선 두바이는 차기대회 유치에 주력하겠다며 중도 포기를 선언했고, 타이베이와 쿠알라룸푸르, 뉴델리, 홍콩 등도 주로 경제적인 이유를 들어 포기를 결정했다.

당시 대회를 유치한 베트남에서는 경제부처를 중심으로 대회 개최에 막대한 비용이 소요되는 데 비해 실제 기대효과가 크지 않을 것이라는 회의론이 잇따라 제기됐다.

특히 최근에는 아시안게임의 실제 비용이 유치경쟁 당시 문화체육관광부가 제시한 소요예산 추정치 1억5천만 달러의 약 2배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면서 논란이 한층 가열되고 있다.

kk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4/04/17 22:38 송고

베트남 정부, 2019년 아시안게임 개최권 포기 선언기사 공유하기
트위터와페이스북

그 외 기사 모음

차 바꾸고 싶은데...내 차 팔면 얼마? 카즈광고

광고

많이 본 사진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