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체기사

뉴스 홈 > 전체기사

'3차원 액정 마이크로캡슐 제조기술' 개발<화학硏>

"유연 디스플레이·기능성 스마트윈도우 제조 등에 활용"

(대전=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한국화학연구원은 미래 유연 디스플레이 및 기능성 스마트윈도우 등의 제조에 쓰이는 새로운 액정 제조기술을 개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연구는 화학연구원이 미래 성장동력 발굴을 위해 추진 중인 창의사업과 한국연구재단 중견연구자 지원사업'의 지원을 받아 수행됐다.

김윤호 화학연구원 그린화학소재연구본부 고기능고분자연구센터 박사와 김신현 KAIST 생명화학공학과 교수가 주도하고, 이상석 KAIST 생명화학공학과 석박사 과정 학생이 주 저자로 참여했다.

연구 결과는 재료과학분야 국제학술지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스(Advanced Materials) ' 최신호 내부 표지 논문으로 게재됐다.

연구팀은 이번에 미세유체소자 기술과 액정배향 제어기술을 통해 압력 및 구부림 등의 기계적 변형에 강하고 모든 방향에서 균일하게 색깔이 보이는 특성을 가진 액정 제조기술을 개발했다.

이 기술 개발로 그동안 액정표시소자(LCD)처럼 2차원 평면구조에만 적용되던 액정소재를 유연 디스플레이 및 마이크로 레이저, 3D 프린팅용 잉크 등과 같은 완전히 새로운 형태의 3차원 소자에 적용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열었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기능성 액정물질은 온도에 따라 색상을 다양하게 변화시킬 수 있는 고유한 특성이 있어 색상변환 원리를 이용해 플렉시블 액정 디스플레이는 물론 온도센서, 기능성 컬러 스마트 윈도우 등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김윤호 박사는 "기존의 액정 기술은 유연화하는 데 어려움이 많고 정면 외의 다른 방향에서 보면 이미지가 변형돼 보이는 한계가 있었다"며 "이 기술을 적용하면 물처럼 흐르는 특성을 지닌 액정을 안정적이고 균일하게 3차원 구형으로 제조할 수 있어 미래 광학전자산업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sw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5/01/29 12: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