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체기사

뉴스 홈 > 전체기사

EU, 그리스에 단기자금 70억유로 지원 결정

20일 만기 ECB채무 상환 가능…디폴트 우려 벗어

(브뤼셀=연합뉴스) 송병승 특파원 = 유럽연합(EU)은 17일 그리스에 단기자금 71억6천만 유로를 지원하기로 공식 결정했다.

발디스 돔브로브스키스 EU 집행위원회 부위원장 겸 유로화 담당 집행위원은 EU 28개 회원국이 그리스에 브릿지론을 제공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히고 이 자금은 오는 20일 만기에 도달하는 유럽중앙은행(ECB) 채무를 상환하는 데 사용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리스는 EU로부터 브릿지론을 받게 됨에 따라 채무불이행(디폴트)우려에서 벗어나게 됐다.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정상회의는 지난 13일 그리스가 개혁 입법을 완료하고 조기에 개혁정책을 시행할 경우 3차 구제금융 820억~860억 유로 외에 브릿지론 120억 유로를 제공하기로 합의했다.

유로존 합의에 따르면 그리스에 단기 유동성 지원으로 오는 20일까지 70억 유로, 다음 달 중순까지 50억 유로 등을 제공하게 된다.

브릿지론은 장기채무의 만기가 돌아왔지만 상환 자금이 부족할 경우 금융기관으로부터 일시적으로 빌리는 단기 자금이다.

songb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5/07/17 23:1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