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체기사

뉴스 홈 > 전체기사

朴대통령, 나눔 실천자 26명 靑 초청해 오찬·격려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은 20일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나눔과 봉사를 모범적으로 실천해온 '나눔 실천자' 26명을 청와대로 초청해 격려하고 나눔에 대한 가치를 공유하는 오찬간담회를 갖는다.

청와대는 "이번 간담회는 묵묵히 나눔과 봉사활동을 통해 행복한 대한민국 실현에 앞장서고 있는 분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 아울러 나눔의 철학을 전파, 일상생활 속에서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사회 분위기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고 말했다.

오찬에는 1990년에 입국한 뒤 20년 넘게 독거노인, 노숙인, 청소년을 위해 봉사활동 등을 해온 이탈리아 출신의 김하종(본명 빈첸시오 보르도) 신부, 매주 수요일마다 장애인복지관 등을 찾아가 무료 이발 봉사를 하는 조병헌씨, 30년간 697번 헌혈한 손홍식씨 등이 참석한다.

또 기부와 봉사 활동을 꾸준히 하고 있는 배우 박해진, 2010년부터 해외 아동을 후원해온 소녀시대 윤아 등 유명 인사도 자리를 함께한다.

이날 행사에 참석하는 나눔 실천자들은 보건복지부, 지방자치단체, 주요 나눔단체의 추천과 언론보도 사례 등을 참고해 선정됐으며 자원봉사 및 재능기부 등 인적나눔 실천자 12명, 기부와 장학사업 등 물적나눔 실천자 9명, 헌혈과 신장기증 등 생명나눔 실천자 3명 등으로 구성됐다.

solec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5/08/20 11:13 송고

광고
광고
아임애드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