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기가레인, 성균관대, 경기문화재단 산학연협력 협약 체결

▲기가레인(대표 구황섭, 코스닥 049080)은 12일 성균관대학교(총장 정규상), 경기문화재단(대표 조창희)과 3자 간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사물인터넷(IoT) 기술과 문화콘텐츠 융합 촉진을 위한 협력 사업을 본격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성균관대학교 LINC사업단과 ㈜기가레인이 산학협력을 통해 개발한 'IoT 기술 기반 스마트 큐레이팅 서비스'를 경기도박물관 내 구축하며 성사됐다. 이는 경기도 문화예술시설에 산학협력 우수기술(IoT기술)이 접목된 성공사례로 꼽힌다고 회사측은 전했다.

본 서비스 개시로 경기도박물관을 찾는 관람객들은 별도의 기기 없이 본인의 스마트폰을 통해 전시품의 위치와 상세 정보를 제공받을 수 있게 됐다. 해당 서비스는 블루투스 기반의 비콘(Beacon) 기기를 활용하였으며, 성균관대의 사업화 자문을 받은 ㈜기가레인이 구축 했다. 블루투스4.0(BLE) 프로토콜 기반의 근거리 무선통신 장치인 비콘은 최대 60~70m 이내의 스마트폰 및 테블릿등과 교신할 수 있으며, 다양한 application에 적용될 수 있다.

이날 협약식은 경기도박물관 스마트 큐레이팅 서비스 시연과 함께 진행됐으며, 유지범 성균관대학교 부총장(겸 LINC사업단장), 기가레인 이성수 사업부장, 김찬동 경기문화재단 본부장 등 협약기관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향후 3개 기관은 경기도 문화예술시설 내 스마트 큐레이팅 서비스 확산(산학협력 성과의 지역 내 지속 확산), 산학협력 우수기술과 문화콘텐츠 융합, 지역 내 사회공헌활동 공동 추진 등에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이성수 기가레인 사업부장은 "이번 서비스는 산학연이 협력하여 문화예술 분야에 첨단IoT기술을 접목한 성과로서, 기가레인이 보유한 IoT 솔루션 중 하나인 비콘 스마트 큐레이팅의 모범적 사례이다. 앞으로 문화예술시설뿐만 아니라, 유통, 빌딩관리, 테마파크, 병원, 스포츠 시설 등 다양한 분야에 기가레인의 IoT솔루션을 적극 확대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산학연 협력을 주도한 성균관대학교 유지범 부총장은 "이번 협약이 도내 문화 사업 활성화에 초석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정부가 지원하는 LINC사업을 통해 산학협력 우수성과가 지역 내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경기문화재단 뮤지엄본부 관계자는 "정부 3.0 사업에 맞춰 산하 뮤지엄의 전시 콘텐츠를 보다 쉽고 편리하게 관람 할 수 있는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02/12 13: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