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육아는 엄마가 한다? 고정 관념 깨는 MBC '워킹맘 육아대디'

홍은희-박건형 부부 호흡…9일 첫방송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육아도, 일도 포기할 수 없는 '워킹맘'의 일상에 '육아대디'가 등장한다면?

오는 9일 첫 방송을 하는 MBC TV 새 일일드라마 '워킹맘 육아대디'는 '워킹대디 육아맘'이 정상으로 여겨지는 우리 사회를 한번 뒤틀어보는 드라마다.

육아와 일을 병행하는 아내 이미소(홍은희 분)를 위해 육아휴직을 신청한 남편 김재민(박건형). 최근 남자의 육아휴직도 늘고 있다고는 하지만 현실에서 보기 힘든 이 가정을 통해 새로운 형태의 육아 방법을 찾아볼 수 있을 듯 하다.

실제로 두 아이의 엄마인 홍은희가 맡은 이미소는 애 하나도 키우기 힘든 살림에 덜컥 둘째를 임신했다. 어쩔 수 없이 전례없는 두번째 육아휴직을 내야할 위기에서 '아내 바보'인 남편이 구원투수로 나섰다.

엄마의 몫이라고 여겨지는 육아를 아빠가 맡았을 때 어떤 상황이 펼쳐지는지를 보여주면서 육아의 책임이 엄마나 아빠, 혹은 개인에게 있는 것이 아니라 함께 나누어야 할 몫이라는 메시지를 전한다.

홍은희는 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MBC에서 열린 '워킹맘 육아대디' 제작발표회에서 "이른 나이에 결혼하고 아이를 낳고 키우면서 연기를 너무 쉬는 것 아니냐는 이야기를 많이 받는다"며 "대본을 보면서 두 아이를 키우면서 방송 활동을 하지 않았다면 (표현하기) 막연했을 장면들이 보였다"고 말했다.

그는 "실제로 겪었던 일이기에 굳이 꾸미려고 하지 않아도 이해가 됐다"고 자신감을 보이면서도 "최대한 공감을 잘 끌어낼 수 있는 캐릭터를 만들기 위해 많이 연구하고 노력하고 있다"고 밝혔다.

대본을 읽은 아내의 적극 추천으로 이 작품에 출연하게 됐다고 밝힌 박건형은 "아내의 이야기를 듣고 다시 대본을 보니 내가 바라보지 못했던 부분이 많다는 생각이 들었다"는 소감을 밝혔다.

그는 친한 사이인 유준상의 아내인 홍은희와 부부 호흡을 맞추게 된 것에 대해 "형수님이기 때문에 이틀간 고민했다"며 "그분(유준상)께서 반가워하며 더 챙겨주셔서 빨리 친해질 수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KBS 아나운서 출신으로 첫 연기에 도전하는 오정연이 열정적이고 욕심 많은 워킹맘 김예은 역을 맡았다. 강의가 모두 폐강된 시간강사 남편 차일목(한지상)이 전업주부로 지내겠다고 선언하면서 혼란에 빠진다.

tvN '미생'에서 워킹맘의 고민을 현실적으로 표현했던 신은정이 '금수저' 남편 박혁기(공정환) 몰래 파워블로거로 활약하는 윤정현 역을 맡았다.

'아름다운 당신' 후속으로 오는 9일 오후 8시55분 첫 방송.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05/04 15:5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