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박지원 "對中외교 하루아침에 무너져…사드 배치 철회해야"

박지원, '생각 중'
박지원, '생각 중' (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가 26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잠시 생각에 잠겨 있다.
"벼랑 끝에 선 북한, 중국과 손잡고 재기하려 해"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홍지인 기자 = 국민의당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26일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결정으로 대중 외교가 하루아침에 무너지고 벼랑 끝에 선 북한이 중국과 손잡고 재기하려 한다"며 사드 배치 결정을 철회하라고 거듭 주장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이 같이 밝히고 "사드 배치는 이런 사실만으로 우리 국익에 아무 도움이 안 된다는 것을 증명한다"고 말했다.

박 비대위원장은 이어 "우리에게 아무런 실익도 없고 미국과 중국, 북한의 전략적 이익만 보장하는 사드 배치 결정은 반드시 철회해야 한다"면서 "사드 배치로 미국과 중국의 군사 경쟁을 가속화해 세계평화는 물론 한반도 평화도 요원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주승용 비대위원은 "더불어민주당 대부분의 의원이 사드에 반대하는 데 유독 김종인 비대위 대표만 찬성하는 이유를 잘 모르겠다"면서 "대선을 겨냥했다는 말도 있지만, 이런 자세는 대선에서 역풍이자 부메랑으로 돌아올 것"이라고 사드 배치 반대를 위한 야권 공조를 거듭 요구했다.

lkbi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07/26 09:5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