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중국 정부, 한국 여행 자제령 부인…"민간 교류 격려"

(베이징=연합뉴스) 심재훈 특파원 = 중국 정부가 한반도 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 결정에 따른 보복의 일환으로 중국인들의 한국 여행 자제령을 내렸다는 보도를 부인하고 나섰다.

루캉(陸慷)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6일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 정부가 여행사들에 한국 여행을 20% 줄이라고 지시했다는 보도가 사실인지를 묻자 "상황을 잘 모르지만, 일반적으로 중국 정부는 다른 국가와 인문 교류를 증진하는 것을 격려한다"고 밝혔다.

루캉 대변인은 "당연히 그 어떤 양국 간의 인문 교류는 일정한 민의에 기초해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일부 한국 언론은 중국 정부가 화둥 지역(상하이·장쑤·저장·안후이), 베이징, 쓰촨성 등 각 성의 여행사에 한국행 중국인 관광객 수를 전년 대비 20% 줄이라는 지침을 여행사에 통보했다고 보도했다.

일각에서는 중국 정부가 중국인들의 저가 해외여행으로 불이익이 급증함에 따라 최근 다양한 규제를 추진하고 있는데 주요 관광지인 한국도 포함되면서 와전된 게 아니냐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중국 “불법 저가 여행 단속”…독인가 약인가?
중국 “불법 저가 여행 단속”…독인가 약인가?[연합뉴스TV 제공]

president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0/26 16:3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

배너

AD(광고)

광고

AD(광고)
많이 본 포토
0/0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