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MBK파트너스, 일본 아코디아골프 8천900억원에 산다(종합)

6천억원 부채도 떠안아…100% 인수 시 기업가치는 1조5천억원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김경윤 기자 = 국내 사모투자펀드(PEF) MBK파트너스가 일본의 골프장 운영업체 아코디아골프를 853억 엔(8천900억원)에 인수하기로 했다.

30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MBK파트너스는 이날부터 일본 도쿄 증시에서 주당 1천210엔에 아코디아골프 지분 100%를 공개매수를 통해 사들인다.

매수 가격은 전날 종가 1천35엔에 16.9%의 프리미엄을 얹은 수준이다.

MBK파트너스는 전날 도쿄에서 이런 방침을 밝혔고, 아코디아골프 이사회도 이를 승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공개매수 기간은 내년 1월 18일까지다.

MBK파트너스는 이 기간 최소한 전체 발행주식 7천50만4천566주의 66.7%인 4천700만3천100주를 매수하지 못하면 공개매수를 취소할 방침이다.

MBK파트너스는 6천억원 규모의 아코디아골프 부채도 떠안을 것으로 알려졌다.

따라서 MBK파트너스가 지분 100% 인수에 성공해 보유하게 될 아코디아골프의 전체 기업 가치(Enterprise Value)는 1조5천억원에 달한다.

이는 한국 기업의 일본 기업 인수·합병(M&A)으로는 최대 규모다.

아코디아골프는 위탁운영 93곳을 포함해 골프장 136곳을 운영하는 일본 최대 골프 기업으로, 5% 정도의 시장점유율을 누리고 있다.

1990년대 초반부터 일본에서 골프장을 사들인 글로벌 투자은행인 골드만삭스가 2006년 아코디아골프를 설립했다. 현재 최대주주는 상장 과정에 참여한 헤이와카지노다.

MBK파트너스 기업로고
MBK파트너스 기업로고[연합뉴스 자료사진]

hyunmin623@yna.co.kr, heev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0:5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