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서울시·자치구, 겨울방학 대학생 알바 1천700여명 모집

(서울=연합뉴스) 이태수 기자 = 서울시와 자치구는 겨울방학을 맞아 '모바일서울' 앱으로 다음 달 1∼8일 대학생 아르바이트 1천747명을 모집한다.

대학생 아르바이트는 민원 안내, 원전하나줄이기 정책 홍보물 관리, 행정업무 보조, 안전체험관 체험운영보조, 동주민센터 무인민원발급기 이용 안내 등 각종 현장업무를 체험할 기회다.

서울시 본청·산하사업소·소방재난본부 등에서 500명, 자치구에서 1천247명을 각각 모집한다.

대상자는 다음 달 20일에 발표하고, 근무 기간은 내년 1월9일부터 2월7일까지 4주간 행정업무 지원 인력으로 활동한다.

주 5일, 1일 5시간(점심시간 제외) 근무하며, 하루 3만 7천350원(점심 식대 5천원 포함)을 받는다.

서울 소재 대학교 재학생·휴학생, 접수 시작일 현재 서울 시내 주민등록이 돼 있는 타 지역 대학생·재학생이라면 신청할 수 있다.

시에서 선발하는 500명 가운데 30%인 150명은 국민기초생활수급권자, 차상위 계층, 등록장애인 본인, 3자녀 이상 가정, 북한이탈주민, 다문화가정 자녀, 국가유공자와 그 자녀를 특별 선발한다.

선발 후 근무를 앞두고 일방적으로 취소하거나, 근무 시작 당일 출근하지 않고 취소 통보하거나, 1주일 이상 결근하는 학생은 향후 1년간 서울시 대학생 아르바이트를 지원할 수 없다.

자세한 관련 정보는 '모바일서울' 앱으로 확인하거나, 다산콜센터(120)·서울시청 자치행정과(02-2133-5824)로 문의하면 된다.

ts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1:1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