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부천시-세종병원 러시아 심장병 어린이 3명에 새 생명

2002년부터 58명 무료 수술, 하바롭스크시와 교류 활발

(부천=연합뉴스) 김창선 기자 = 경기도 부천시와 세종병원이 러시아 하바롭스크시 심장병 어린이 3명에게 새 생명을 안겨줬다.

심장병 수술을 받은 러시아 어린이들과 보호자들, 술을 도운 부천시 관계자들의 모
심장병 수술을 받은 러시아 어린이들과 보호자들, 술을 도운 부천시 관계자들의 모

부천시는 2002년 하바롭스크시와 자매도시 관계를 맺고 매년 3∼5명의 심장병 어린이를 초청해 무료 수술을 해주고 있다. 올해까지 수술 혜택을 받은 어린이는 58명이다.

국내 유일의 심장질환 전문병원인 세종병원과 한국심장재단이 수술과 치료를 맡고, 부천시와 하바롭스크시가 항공료·체재비를 부담했다.

이번에 수술을 받은 어린이는 생후 4개월, 1세,13세 3명으로 21일 입국해 23일 수술을 마치고 현재 거의 회복 단계에 있다.

이들의 보호자 1명씩과 하바롭스크시 현지 의료인도 동행했다.

부천시와 하바롭스크시는 심장병 어린이 무료 수술 외에도 대표단이 상호 방문하고 건축박람회, 국제아동예술제, 청소년 홈스테이, 공무원 벤치마킹단 파견 등의 분야에서 활발히 교류하고 있다.

홍기화 부천시 교류협력팀장은 30일 "최고 수준의 의료진을 갖춘 한국이 절망에 빠진 러시아 심장병 어린이들에게 삶의 희망을 안겨줘 현지에서 매우 고마워한다"며 "심장병 어린이 수술지원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chang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0:1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