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전국서 교통규칙 가장 잘 지키는 지자체는 대전 서구

[연합뉴스 자료사진]
안산·세종·화순도 우수…교통문화지수 81점으로 향상

(세종=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전국에서 교통수칙 준수율이 가장 우수한 도시에 수여하는 '2016년 교통문화 도시 대상'에 대전 서구가 선정됐다고 국토교통부가 30일 밝혔다.

대전 서구는 운전자의 안전띠 착용률·방향지시등 점등률, 보행자의 횡단보도 신호 준수율·횡단 중 스마트기기 사용률 등 교통문화지수 실태조사의 모든 영역에서 자치구별 전국 평균보다 높은 점수를 얻었다.

대전 서구(구 단위)를 비롯해 경기도 안산시(인구 30만명 이상), 세종시(인구 30만명 미만), 전남 화순군(군 단위) 등 높은 교통수칙 준수율을 보인 지역은 '교통문화 우수도시'로 선정됐다.

올해 전체 교통문화지수는 81.38점으로 지난해 78.75점보다 상승해 교통수칙 준수 수준이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영역 중 안전띠 착용률이 가장 크게 향상(3.5%p)됐고 보행자의 횡단보도 신호 준수율도 상승(2.32%p)한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이륜차의 안전모 착용률은 지난해보다 3.52%p, 운전자의 방향지시등 점등률(0.51%)은 작년보다 낮아졌다.

국토부가 전국 4천500여개 버스·택시 등 운수사업자를 대상으로 평가한 교통안전 우수사업자로는 김포교통·경성운수·개웅운수(이상 서울 소재), 신성여객(부산), 그랜드관광(대구), 제천운수(충북), 우등관광(충남) 등 7개 업체가 선정됐다.

제천운수는 2014년, 2015년에 이어 3년 연속 교통안전우수사업자로 뽑혔다.

이들 회사에는 국토부장관이 교통안전우수사업자 지정서를 전달하며, 지정 후 1년간 교통안전점검을 면제하고 안전관리를 위한 교통안전 개선물품을 지원한다.

국토부는 다음 달 2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리는 '제9회 교통문화발전대회'에서 교통문화 우수도시와 교통안전 우수사업자에 시상한다.

<표> 2016년 교통문화지수 우수도시

구 분 순위 2015 점수(점) 포상
인구
30만 이상 시
(28개시)
상위권
1 경기도 안산시 88.60 그룹 1위/
국토부장관상
2 경기도 부천시 88.11 그룹 2위/
교통안전공단이사장상
3 경기도 수원시 87.54 그룹 3위/
교통안전공단이사장상
인구
30만 미만 시
(50개시)
상위권
1 세종특별자치시 90.27 그룹 1위/
국토부장관상
2 충청남도 계룡시 89.40 그룹 2위/
교통안전공단이사장상
3 경상남도 거제시 88.32 그룹 3위/
교통안전공단이사장상

(82개군)
상위권
1 전라남도 화순군 85.56 그룹 1위/
국토부장관상
2 경상남도 의령군 85.53 그룹 2위/
교통안전공단이사장상
3 전라남도 완도군 85.41 그룹 3위/
교통안전공단이사장상

(69개구)
상위권
1 대전광역시 서구 92.61 전체 1위/
국토부장관상
2 서울특별시 중랑구 90.76 그룹 2위/
교통안전공단이사장상
3 서울특별시 양천구 90.34 그룹 3위/
교통안전공단이사장상
* 전체 1위 : 국토부 장관상, 포상금 300만원
그룹별 1위 : 국토부 장관상, 포상금 200만원
그룹별 2위 : 교통안전공단 이사장상, 포상금 100만원
그룹별 3위 : 교통안전공단 이사장상, 포상금 50만원

※ 자료: 국토교통부

bryoo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1: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