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AI 검출 나주 오리농장 주변 10㎞ 임상관찰서 '이상 무'

오리 최대사육지에 AI '폭탄'
오리 최대사육지에 AI '폭탄' (나주=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지난 29일 오전 전남 나주시 공산면의 한 씨오리 농장에서 시료검사 결과 AI 바이러스가 검출돼 작업자들이 방역복을 입고 예방적 살처분한 오리를 매몰하고 있다.

(무안=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AI 바이러스가 검출된 전남 나주 오리 농장 주변 방역대에서 추가 감염이 의심되는 임상적인 현상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전남도에 따르면 지난 28일 H5형 AI 바이러스가 검출된 나주 공산면 오리 농장 반경 10㎞ 이내 농장들을 임상 관찰한 결과 폐사, 산란율 감소 등 이상은 없었다.

나주는 국내 최대 오리 사육지인 데다가 해당 농장 3㎞ 이내에 7 농가 79만 마리(닭 78만 마리, 오리 1만 마리), 3~10㎞에는 75 농가 284만 마리(닭 227만 마리, 오리 57만 마리)가 사육 중이어서 확산 우려를 키웠다.

전남도는 반경 10㎞ 이내 오리 농가에 대해서는 임상관찰뿐 아니라 시료 검사도 시행해 AI 감염 여부를 확인할 방침이다.

전남 전체를 대상으로 최근 5년간 두 번 이상 AI 발생 지역, 오리류 밀집 사육 지역 등 중점 방역관리지구에 포함된 오리 농가에 대한 검사도 병행하고 있다.

전남도는 또 26명으로 점검반을 구성해 시·군 차단방역 현장 점검에 나선다.

점검반은 시·군 특별방역대책 상황실, 거점 소독시설 운영 실태 등을 확인해 미흡한 부분은 개선하도록 할 방침이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3:5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