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정훈희, 데뷔 50주년 콘서트 '꽃으로 물들다'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한국의 다이애나 로스'로 불린 가수 정훈희가 데뷔 50주년 기념콘서트를 개최한다.

소속사 테이크노트는 올해로 50주년을 맞은 정훈희가 12월 17~18일 서울 성동구 소월아트홀에서 '기념 콘서트-꽃으로 물들다'를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데뷔 50주년 공연 여는 정훈희 [테이크노트 제공]
데뷔 50주년 공연 여는 정훈희 [테이크노트 제공]

정훈희는 1967년 17살의 나이에 고(故) 이봉조 작곡가의 곡 '안개'로 데뷔해 총 8장의 정규 앨범을 발표했으며 현재까지 트로트가 아닌 팝과 발라드를 부르며 활동 중이다.

1970년과 1972년 동경국제가요제에서 '안개'로 '베스트 10'과 '특별가수상'을 동시에 받았으며 1972년 '그리스 아테네 국제가요제', 1975년과 1979년 '칠레 국제가요제'에서 수상했다.

2009년 '제41회 대한민국 문화예술상' 화관 문화훈장을 받았다.

이번 공연은 그의 음악 인생을 되돌아보고 향후 계속될 행보를 미리 엿볼 수 있는 무대이다.

히트곡 '꽃밭에서'를 비롯해 '무인도', '빗속의 연인들' 등 국제음악제에서 다수 수상하고 대중에게 사랑받은 인기곡을 재편곡해 들려준다. 또 음악 동료이자 남편인 가수 김태화, 해바라기, 박상민이 함께하는 등 다양한 협업 무대도 선보일 예정이다.

이 공연은 한국콘텐츠진흥원에서 공모한 '2016 대중음악 공연사업'에도 선정됐다. ☎ 02-964-7250.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4:1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