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영산대 관광컨벤션학과 부산 마이스공모전 휩쓸어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지역 마이스 경쟁력 강화와 인재 발굴을 위해 마련된 전국 공모전에서 한 대학이 대상, 입선, 장려상 등을 휩쓸었다.

30일 오후 벡스코 1전시장에서 부산시와 부산관광컨벤션포럼이 공동 개최한 '제6회 부산 마이스 콘텐츠개발 공모전' 시상식에서 영산대학교 관광컨벤션학과 3학년 제윤정, 김연주, 유미래, 김가영 학생팀이 '부산국제공항건설 및 서비스산업전'이라는 제안으로 대상인 부산시장상(상금 300만원)을 수상했다.

영산대학교 관광컨벤션학과 3학년 제윤정, 김연주, 유미래, 김가영 학생팀
영산대학교 관광컨벤션학과 3학년 제윤정, 김연주, 유미래, 김가영 학생팀[영산대 제공]

공항 기자재 관련 전시회 개최 제안은 부산에서 개최 가능한 국제회의·전시로 부산시 마이스 브랜드 가치를 확대하고 파급효과가 상당한 전시아이템으로 평가받았다.

대상을 받은 영산대팀이 추가 제출한 '글로벌 메이커(Global Maker) 전시회'란 제안도 우수성을 인정받아 부산관광컨벤션포럼 이사장상인 입선의 영예를 동시에 안았다.

영산대 관광컨벤션학과 3학년 이민혜, 김기수, 김정주, 김수진씨는 '부산국제 증강현실 전시회'란 주제로 장려상(상금 100만원)을 받았다.

'부산 마이스 콘텐츠개발 공모전'은 부산시가 세계 국제회의 개최 10위 도시로서 차별화된 마이스 경쟁력을 강화하고자 마련한 전국규모 공모전이다.

1차 예선에 일반인을 포함해 90여 개 팀이 제안서를 제출했고 이중 최종 10팀이 선발되어 본선대회를 치렀다.

영산대 관광컨벤션학과는 "전시기획 실전을 준비할 수 있도록 교과목을 구성하고 현장에서 실무경험이 풍부하고 인지도가 높은 교수진들이 포진되어 실무중심 교육체계가 강점으로 작용해 이번 공모전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다"고 말했다.

영산대학교는 2018학년도부터 전국 최초로 마이스 대학을 출범해 컨벤션관광학과를 중심으로 호텔경영, 외식경영, 항공관광학과를 서로 연계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c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4:4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