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민주당 "엘시티 수사하는 검찰 칼은 부엌칼"

(부산=연합뉴스) 박창수 기자 =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은 30일 엘시티의 해운대관광리조트 개발사업 비리의혹 수사와 관련해 성명을 내고 "검찰 칼은 부엌칼"이라고 비난했다.

민주당은 "검찰이 불법 특혜분양 사실을 적발하고도 명단 공개는커녕 처벌할 사안이 아니라며 수사 의지마저 실종된 모습을 보인다"고 주장했다.

민주당은 "정·관계 로비 대상이자 엘시티 수사의 핵심이라 할 수 있는 사람의 명단을 확인하고도 특혜분양 과정에서 불법성이 모호하다는 이유로 수사하지 않겠다는 것은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려는 것이나 다름없다"고 강조했다.

민주당은 "엘시티 사건은 최순실까지 연루된 정권 차원의 비리인 동시에 수십 년간 부산의 정치와 경제를 지배해온 지역 토착세력이 총 망라된 부패 게이트"라며 특혜분양 관련자의 명단 공개와 함께 철저한 수사를 촉구했다.

pc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4:4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