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中장쩌민, 동갑내기 카스트로 별세에 조화 보내 애도

(서울=연합뉴스) 인교준 기자 = 중국의 장쩌민(江澤民) 전 국가주석이 동갑내기 공산주의자인 피델 카스트로 전 쿠바 국가평의회 의장 별세 소식을 듣고 조화를 보내 애도했다고 미국에 서버를 둔 중화권 매체 둬웨이(多維)가 30일 보도했다.

둬웨이는 장 전 주석이 카스트로 전 의장의 빈소가 마련된 베이징(北京) 소재 주중 쿠바대사관에 조화를 보냈다고 전했다.

장쩌민은 1926년 8월 17일, 피델 카스트로는 그보다 나흘 앞선 같은 해 8월 13일 출생했다. 둘은 동갑내기로서 회동 횟수가 가장 많을 정도로 친밀감을 과시했다고 이 매체는 소개했다.

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왼쪽)과 피델 카스트로 [둬웨이 캡처]
장쩌민 전 중국 국가주석(왼쪽)과 피델 카스트로 [둬웨이 캡처]

1997년, 2004년, 2008년 쿠바를 방문해 카스트로 전 의장과 회견하면서 우정을 쌓은 후진타오(胡錦濤) 전 국가주석도 베이징의 쿠바대사관에 조화를 보내 애도했다고 덧붙였다.

둬웨이는 현직인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 이외에 리커창(李克强) 총리, 장더장(張德江) 전국인민대표대회 상임위원장, 위정성(兪正聲)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주석이 쿠바대사관을 직접 방문해 조문했다고 전했다.

시 주석은 라울 카스트로 국가평의회 의장에게 "중국 인민은 친밀한 동지이자 진실한 친구를 잃었다"는 내용의 조전을 보내 중국의 당과 정부, 인민을 대표해 애도의 뜻을 표시하고 가족들에게 위로를 전했다.

kjih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5:2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