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드라마전쟁' 박수홍 "요새 손대는 것마다 잘된다"

'안녕하세요'와 경쟁…"신동엽에게 지지 않을 것"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연기파 배우들과 함께하는 SBS TV의 새 예능프로그램 '씬스틸러-드라마전쟁'이 다음주 첫 방송 된다.

씬스틸러는 '장면을 훔치는 사람'이란 뜻으로 영화, 드라마 등에서 주연 이상의 활약으로 시청자나 관객들을 사로잡은 조연 배우를 가리킨다.

제목처럼 김병옥, 이준혁, 황영희, 이규한, 강예원, 이시언 등 내로라하는 연기파 배우들이 등장해 무대 뒤 이야기를 풀어놓고 치열한 연기 대결을 펼친다.

요즘 제2의 전성기를 맞이했다는 평가를 받는 박수홍이 단독 MC를 맡았다.

박수홍은 SBS 토크쇼 '야심만만' 이후 근 10년 만에 지상파 MC로 복귀한다.

SBS TV '씬스틸러-드라마전쟁' 박수홍
SBS TV '씬스틸러-드라마전쟁' 박수홍

박수홍은 30일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드라마전쟁' 제작발표회에서 "10년만에 SBS 월요일 밤을 책임지게 됐다"며 "요새 제가 손대는 것마다 잘된다. 시청률 7% 정도 나오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자신감을 표시했다.

이어 "잘 될 때 겸손하지 않으려고 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수홍은 "행복하고, 행복한 만큼 클럽은 못 가지만 더 즐거운 축제를 하게 됐다"면서 "옆에서 본 배우분들의 연기가 대단하다. 시청률이 안 나올 수가 없다"고 했다.

'드라마전쟁'은 같은 시간대 동료 개그맨인 신동엽이 진행하는 KBS TV 예능프로그램 '안녕하세요'와 경쟁하게 된다.

박수홍은 "절대 지지 않을 생각"이라며 "'안녕하세요'는 좋은 프로그램인데 오래 하지 않았느냐. 새로운 것에는 못 당한다"고 말했다.

SBS TV '씬스틸러-드라마전쟁'
SBS TV '씬스틸러-드라마전쟁'

연출을 맡은 황인영 PD는 "드라마와 예능의 접목이라는 저의 상상과 욕심을 현실로 만들어주시고 낯선 환경에서도 열연을 펼쳐준 배우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파일럿(시범제작)과 달리 이번에는 팀 대결로 진행돼 새로움이 있다"며 "무작위로 선발한 100명의 관람객이 실시간으로 배우들의 연기를 보면서 투표하는 방식도 도입했다"고 설명했다.

양세형과 정준하가 출연자들을 두 팀으로 나눠 팀 연기 대결을 이끌며 박수홍을 측면 지원한다.

'드라마전쟁'은 지난 추석 연휴 때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선보인 뒤 이번에 정규 프로그램으로 편성됐다.

내달 5일부터 매주 월요일 밤 11시 10분에 전파를 탄다.

SBS TV '씬스틸러-드라마전쟁'
SBS TV '씬스틸러-드라마전쟁'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6:4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