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반도체 제조장비, 12월부터 관세 철폐…수입 헤드폰도 싸진다

(세종=연합뉴스) 김수현 기자 = 정보통신(IT) 소재, 의료기기 등에 적용되는 관세가 인하된다.

기재부는 정보기술협정(ITA) 확대 이행을 위한 '세계무역기구 협정 등에 의한 양허관세 규정'이 개정됨에 따라 다음 달 1일부터 834개 물품에 대한 관세가 즉시·단계적으로 철폐된다고 30일 밝혔다.

ITA는 컴퓨터, 휴대폰, 반도체 등 IT 제품에 대한 관세를 완전히 철폐하기 위해 한국, 미국, 중국, 일본, 유럽연합(EU) 등 82개국이 1996년 맺은 협정이다.

협정을 맺은 지 20여 년이 흐르면서 기술 발전을 반영하고자 ITA를 확대해야 한다는 데 의견이 모여 미국, 중국, 일본, EU 등 53개국이 2012년 5월 새롭게 협상에 나섰고 지난해 12월 세계무역기구(WTO) 각료회의에서 ITA 확대 이행이 최종 타결됐다

이에 따라 반도체 제조장비, 디스플레이용 필름·접착제 등 IT 소재, 현미경·렌즈 등 광학·영상기기, 자기공명촬영기기(MRI) 등 의료기기의 관세가 인하된다.

381개 품목은 다음 달 1일부터 즉시 관세가 철폐된다.

365개 품목은 앞으로 3년간, 기타 품목은 5년·7년에 걸쳐 단계적으로 관세가 철폐된다.

ITA가 확대 이행되면 IT 소재·부품 가격이 싸져 관련 완성품의 가격 경쟁력이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헤드폰, MP3 등 일반 수입 소비제품들의 가격도 인하돼 소비자의 후생도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관세법령 정보 포털(https://unipass.customs.go.kr/clip/index.do) 등을 통해 품목별 관세율, 통관절차 정보를 안내할 계획이다.

porqu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6:5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