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한은, 12월 통안증권 8.8조 발행…1.5조 축소

(서울=연합뉴스) 김지훈 기자 = 한국은행은 채권시장 안정을 위해 다음 달 통화안정증권 발행물량을 11월보다 1조5천억원 가량 축소하기로 했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한은은 12월 중 통안증권 총 8조8천억원 어치를 발행할 예정이다.

11월 발행물량은 10조3천억원이었다.

한은의 통안증권 발행 축소는 금융시장의 불안 심리를 차단하고 채권시장에서 급등하는 금리를 안정시키기 위한 것이다.

통화안정증권은 한국은행이 시중 통화량을 조절하기 위해 금융기관이나 일반인을 대상으로 발행하는 단기증권이다.

통화량을 줄이려 할 때는 공개시장에서 통안증권을 발행해 매각하고, 반대로 통화공급이 필요한 경우엔 통안증권을 환매하거나 만기 전 상환하는 방식으로 통화량을 조절한다.

앞서 한은은 지난 28일 실시한 통안증권 입찰규모를 애초 예정했던 1조원에서 3천억원 규모로 줄였다.

지난 21일엔 금융시장 안정을 위해 1조2천700억원 어치의 국고채를 직접 매입했다.

hoon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1/30 17:1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