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에드윈 리 美 샌프란시스코 시장, 서울시 명예시민 된다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에드윈 리(Edwin M. Lee) 미국 샌프란시스코 시장이 서울시 명예시민이 된다.

서울시는 일주일 일정으로 지난달 27일 한국을 찾은 리 시장이 1일 오전 9시 서울시청에서 박원순 시장에게 명예시민증을 받는다고 밝혔다.

인권변호사 출신인 리 시장은 2011년 아시아계 최초로 샌프란스코 시장에 당선됐고, 지난해 재선에 성공했다. 역시 인권변호사 출신이자 2014년 재선한 박 시장과 공통점이 많다.

서울과 샌프란시스코는 1976년 5월 자매도시 관계를 맺어 올해 40주년을 맞았다.

박 시장은 9월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린 '자매도시 40주년 기념 서울의 날 공연'에 참석해 리 시장과 교류했다.

리 시장의 이번 방문은 9월 박 시장 방문에 대한 답방 성격이라고 시는 설명했다.

두 시장은 이날 명예시민증 수여식에 앞서 양 도시 간 협력·교류 방안을 논의한다.

앞서 리 시장은 전날 서울혁신파크를 찾아 서울시 공유·혁신정책에 대한 설명도 들었다.

박 시장은 "리 시장은 미국에서도 혁신의 아이콘으로 불리는 분"이라며 "서울과 교류·협력 강화를 위해 강한 애정을 갖고 힘써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에드윈 리-박원순 시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에드윈 리-박원순 시장 [연합뉴스 자료사진]박원순 서울시장(오른쪽)과 에드윈 리 미국 샌프란시스코 시장이 2013년 10월 서울시청에서 우호협력 강화 양해각서에 서명한 뒤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2013.10.21

dk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1 06: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