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죽염 전통 계승' 김윤세씨 등 3명 수산명인 선정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해양수산부는 '2016년도 전통식품분야 식품명인'으로 김윤세(61), 김정배(57), 유명근(49) 씨 등 3명을 선정했다고 2일 밝혔다.

수산식품명인은 우수한 우리 수산식품의 계승 발전을 위해 식품제조‧가공‧조리 분야의 명인을 지정·육성하는 제도다.

1999년부터 지금까지 총 3명만 지정됐고, 이번에 3명이 추가됐다.

이번에 새로 명인으로 지정된 김윤세 씨는 1987년 국내 최초로 죽염 생산 허가를 취득한 후 천일염을 대나무, 황토로 싸서 무쇠 가마 속에서 9번 굽는 전통 죽염 제조기술을 계승해 왔다.

김정배 씨는 외조부와 부친으로부터 물려받은 토굴 저장고로 3대에 걸친 젓갈 제조비법을 계승·발전시켜 발효 기간에 따라 식감과 맛이 독특한 새우젓을 개발했다.

유명근 씨는 4대에 걸쳐 서해안 굴을 소금, 고춧가루, 물만으로 발효시켜 고유의 향과 맛을 보존하는 어리굴젓 제조법을 계승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해수부는 이와 함께 우수 수산가공식품 발굴을 위해 개최한 '2016 수산물브랜드대전' 심사 결과 우수 수산물 브랜드로 6개 브랜드를 최종 선정했다고 밝혔다.

대상은 ㈜해서물산의 전복장 제품인 '해미애찬'이 받았고, 바다원㈜의 '매일충전에너지바'(멸치·새우스낵), ㈜부경대학교 어간장연구소의 '어박사'(어간장)가 각각 금·은상을 받았다.

동상으로는 에스엠생명공학㈜의 '생생'(간장게장), ㈜씨스타의 '해피해'(해조류상품), 명품김㈜의 '마로칩43'(김스낵) 등 3개가 선정됐다.

우수 브랜드로 선정된 제품은 4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6창조경제박람회'에 전시된다.

또 국내산 수산물 전문 인터넷 시장인 피쉬세일(wwww.fishsale.co.kr), 수협 쇼핑 특별기획전 등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수산식품명인
수산식품명인(서울=연합뉴스) 해양수산부는 수산식품명인으로 김윤세(61·사진 맨 왼쪽), 김정배(57), 유명근(49)씨 등 3명을 지정했다. 2016.12.02 [해양수산부 제공]

sh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2 06:0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