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태국 새국왕 와치랄롱꼰 즉위…"국민 위해 선왕 뜻 받든다"(종합)

대관식은 푸미폰 전 국왕 장례식 이후에

(방콕=연합뉴스) 김상훈 특파원 = 지난달 서거한 푸미폰 아둔야뎃 전(前) 태국 국왕(라마 9세)의 왕좌를 그의 유일한 아들인 마하 와치랄롱꼰(64) 왕세자가 물려받았다.

와치랄롱꼰 왕세자는 1일 밤(현지시간) 과도의회격인 국가입법회의(NLA)의 폰펫치 위칫촐라차이 의장을 만나 국왕추대 제의를 수락했다.

와치랄롱꼰 국왕은 수락 연설을 통해 "나는 모든 태국 국민을 위해 선왕의 유지를 받들겠다"고 선언했다.

태국 정부는 새 국왕을 '마하 와치랄롱꼰 버딘드라데바야와랑꾼 국황 폐하'로 칭했다.

이로써 와치랄롱꼰은 1782년에 시작해 234년의 역사를 가진 짜크리 왕조의 10번째 왕(라마 10세)이 됐다.

그가 왕좌에 오른 것은 지난 1972년 선왕에 의해 후계자로 지명된 지 44년 만이며, 지난달 13일 푸미폰 전 국왕 서거 이후 50일 만이다.

태국 국영TV는 이날 와치랄롱꼰 국왕의 즉위 절차 등을 편집해 방영했다.

방영된 화면에 따르면 이날 즉위 의식은 폰펫치 NLA 의장은 차기 국왕 추대 사실을 알리고, 와치랄롱꼰 왕세자가 이를 수락하는 연설을 하고, 부친인 푸미폰 전 국왕 부부의 사진에 절을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이어 폰펫치 의장이 와치랄롱꼰 왕세자의 국왕 즉위 선언했고, 쁘라윳 찬-오차 총리가 대국민 연설 형식으로 국왕 추대 절차와 향후 대관식 일정 등을 설명했다.

쁘라윳 총리는 "이제 태국 국민은 새로운 국왕을 모시게 됐다. 대관식은 내년 10월로 예정된 푸미폰 국왕의 장례식이 끝난 뒤에 치러질 것"이라고 말했다.

수락 연설하는 와치랄롱꼰 국왕[태국 국영TV 화면 촬영]
수락 연설하는 와치랄롱꼰 국왕[태국 국영TV 화면 촬영]
아버지인 푸미폰 전 국왕 부부 사진에 절하는 와치랄롱꼰 국왕[태국 국영TV 화면 촬
아버지인 푸미폰 전 국왕 부부 사진에 절하는 와치랄롱꼰 국왕[태국 국영TV 화면 촬
대국민 연설하 쁘라윳 찬-오차 태국 총리[태국 국영TV 화면 촬영]
대국민 연설하 쁘라윳 찬-오차 태국 총리[태국 국영TV 화면 촬영]

meola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2 00:4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