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SK텔레콤-메리츠화재, IoT 활용 보험상품 개발 협력

SK텔레콤, 메리츠화재와 MOU 체결
SK텔레콤, 메리츠화재와 MOU 체결 (서울=연합뉴스) 김영주 SK텔레콤 엔터프라이즈 비즈 본부장(가운데)과 박한용 메리츠화재 기업영업총괄(왼쪽 네번째)이 2일 서울 영등포구 메리츠화재 여의도 사옥에서 IoT 전용망인 로라(LoRa) 및 LTE-M을 활용, 새로운 보장 서비스와 편의성을 제공하는 보험 상품 개발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SK텔레콤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SK텔레콤[017670]은 메리츠화재[000060]와 사물인터넷(IoT) 전용망 로라(LoRa)와 LTE-M(사물인터넷용 LTE)을 활용해 보험상품을 개발하기로 했다고 2일 밝혔다.

두 회사는 이날 업무협약을 맺고 ▲IoT 전용망을 접목한 보험상품의 개발 ▲빅데이터 분석과 위치기반 서비스를 활용한 신규 상품 개발 및 마케팅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양 사는 우선 무상 보증수리 기간이 지난 자동차의 수리비를 보상하는 연장보증서비스에 사물인터넷을 적용할 계획이다.

메리츠화재는 차량진단장치(OBD)를 고객의 차량에 설치하고, SK텔레콤은 고객 동의 아래 IoT망을 통해 차량 운행 정보와 부품 상태 등을 수집·분석해 메리츠화재에 제공한다.

이를 통해 자동차의 부품 교체나 정비 시점을 미리 알 수 있고, 차량의 고장을 예측할 수 있어 보험사의 출동 횟수를 줄이는 등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는 게 두 회사의 설명이다.

SK텔레콤과 메리츠화재는 위치기반 서비스를 바탕으로 단기 여행자 보험 등 특정 지역과 밀접한 보험상품도 개발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기존의 이동통신망을 활용할 경우 통신 모듈과 이용료 부담이 크다"며 "사물인터넷 전용망은 비용이 적게 들어 다양한 신규 보험상품 개발에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2 09:1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