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與비주류 "朴대통령, 7일 오후 6시까지 퇴진 시점 밝혀야"

굳은 표정의 비상시국회의 의원들
굳은 표정의 비상시국회의 의원들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2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새누리당 비주류 모임인 비상시국회의에서 유승민 의원(오른쪽 세 번째)등 참석자들이 굳은 표정으로 앉아 있다.
"받아들이지 않으면 9일 탄핵…5일 탄핵안 표결은 부적절"

(서울=연합뉴스) 이승우 현혜란 기자 = 새누리당 비주류는 2일 박근혜 대통령에 대해 오는 7일 오후 6시까지 명확한 퇴진 시점을 천명하라고 요구했다.

비주류는 만약 박 대통령이 이때까지 퇴진 시점을 밝히지 않으면 오는 9일 예정된 정기국회 마지막 본회의에서 박 대통령의 탄핵소추안 표결에 참여하겠다는 방침도 재확인했다.

비주류 회의체인 비상시국위원회는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비상시국회의 연석회의를 열어 이같이 의견을 모았다고 대변인격인 황영철 의원이 전했다.

굳은 표정의 비상시국회의 의원들
굳은 표정의 비상시국회의 의원들 (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2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새누리당 비주류 모임인 비상시국회의에서 참석자들이 굳은 표정으로 앉아 있다.

비주류는 또 오는 5일 국회 본회의를 소집해 박 대통령 탄핵소추안을 표결하자는 국민의당과 정의당의 제안을 공식적으로 거부하고, 오는 7일까지 '질서있는 퇴진'을 위한 여야 협상을 통해 합의안을 만들어야 한다고 요구했다.

황 의원은 "우리 제안대로 9일 탄핵소추안을 상정하는 일정을 잡고 7일까지 최선을 다해 국회 합의안을 만들어내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lesl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2 09:45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