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LH 행복주택리츠 사업 추진…성남·남양주에 시범사업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성남 고등지구와 남양주 별내지구에 행복주택리츠 시범사업이 추진된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달 30일자로 국토교통부로부터 행복주택리츠 1호 영업인가를 받고 행복주택리츠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행복주택리츠는 올해 4월 정부가 발표한'맞춤형 주거지원을 통한 주거비 경감방안'의 일환으로 행복주택 공급방식을 다양화해 공급 물량을 확대하기 위해 LH가 정부와 협업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주택도시기금 등이 출자한 부동산투자회사(리츠)가 공동사업시행자인 LH의 토지를 임대해 임대주택을 건설·운영한다.

임대주택은 건설할 때마다 부채가 늘어나지만, 행복주택리츠는 LH와 회계를 분리해 운영할 수 있고 이를 통해 부채 부담을 줄임으로써 공급물량을 확대할 수 있다고 LH는 설명했다.

행복주택리츠 첫 시범사업은 성남 고등지구 A-1블록(1천520가구)과 남양주 별내지구 A1-2블록(1천220가구)를 대상으로 추진된다.

임대료는 기존 행복주택 수준과 동일하게 주변시세의 60~80% 수준에서 책정되며 입주자격 등도 기존 행복주택과 같다.

입주자 모집은 공사착공 후인 2018년 상반기에 진행될 전망이다.

성남 고등지구의 경우 신혼부부 특화단지로 조성하고 공급물량의 50% 이상(투룸형)을 신혼부부에게 공급할 계획이다.

LH 관계자는 "행복주택리츠를 시작으로 젊은 계층의 주거비 부담 완화할 수 있는 다양한 형태의 공공임대주택 공급을 확대해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sm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2 10:1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