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비, 영국 '패션 어워즈' 초청…"亞 스타로는 처음"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배우 겸 가수 비(본명 정지훈·34)가 영국에서 열리는 패션 시상식에 아시아 스타로는 처음 초청받았다.

소속사 레인컴퍼니는 비가 5일(현지시간) 런던에서 열리는 '더 패션 어워즈 2016'(The Fashion Awards 2016)에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는다고 2일 밝혔다.

배우 겸 가수 비 [레인컴퍼니 제공]
배우 겸 가수 비 [레인컴퍼니 제공]

'더 패션 어워즈'는 패션 산업에서 권위 있는 시상식 중 하나로 한 해 동안 가장 큰 주목을 받고 공헌한 디자이너, 모델 등에게 상을 수여하는 행사이다. 올해는 시상식뿐 아니라 영국 패션 교육 재단에서 자선 단체에 전액 기부하는 캠페인을 함께 진행한다.

지난 시상식에는 샤넬의 수장인 칼 라거펠트를 비롯해 스텔라 매카트니, 빅토리아 베컴, 레이디 가가 등 유명 패션 인사들이 참석했으며 올해는 알렉사 청, 케이트 모스, 바바라 팔빈, 칼리 클로스 등 세계적인 패션모델과 유명인이 참석한다.

이번 행사는 네이버 V앱에서 생중계한다.

비는 오는 30일 싱가포르 콘서트를 앞뒀다.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2 11:1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