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고용부-공인회계사회, '사회적기업 회계 관리' 협업

(서울=연합뉴스) 안승섭 기자 = 고용노동부와 한국공인회계사회는 2일 '사회적기업 재무성과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13년 232개였던 매출 10억원 이상 사회적기업이 지난해 394개로 늘어나는 등 사회적기업의 매출 규모는 커지고 있다. 예술·간병·관광·교육 등 업무 분야도 다양해져 회계 관리 필요성이 증대하고 있다.

협약에 따라 공인회계사회는 재능기부단을 구성해 회계·세무 분야 컨설팅을 제공하고, 우수 회계기업에 사업개발비를 지원한다. 컨설팅으로 도출된 주요 사안은 고용부에 적극적으로 건의한다.

고용부는 사회적기업의 회계 투명성 강화 등 재무성과 향상을 위해 정책 대안을 마련한다.

이기권 고용부 장관은 "회계 컨설팅을 통한 선진 회계·경영방식 도입이 사회적기업에 쉽지 않은 과제이지만, 투명한 회계를 기본 원칙으로 하는 사회적기업에 소비자들도 윤리적 소비로 화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ssah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2 11:3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