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농협은행, 대구 서문시장 화재 피해자에 대출지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NH농협은행은 최근 발생한 대구 서문시장 화재로 피해를 겪고 있는 농업인, 중소기업인, 주민에 대해 여신을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피해 농업인과 주민에게는 최고 1억원의 가계자금을, 피해 중소기업에는 최고 5억원까지 대출을 각각 지원한다.

금리는 최대 1%포인트가 우대된다. 해당 대출에 대해서는 대출실행일로부터 12개월간 이자 납입을 유예해준다.

기존 대출을 받은 피해 고객에 대해서는 만기를 연장해 주고 이자 및 할부상환금 납입을 12개월간 유예해준다.

대출지원을 받으려면 행정기관을 방문해 피해사실확인서를 발급받은 후 가까운 농협은행 영업점을 방문하면 된다.

buff2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2 11:4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