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프로야구> 'FA 대박' 최형우, 선수가 뽑은 '올해의 선수' 선정

선수단이 뽑은 올해의 선수, 최형우
선수단이 뽑은 올해의 선수, 최형우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기아 타이거즈의 최형우가 2일 오후 서울 강서구 외발산동 메이필드 호텔에서 열린 '2016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플레이어스 초이스 어워드'에서 올해 선수상을 수상, 소감을 말하고 있다. 2016.12.2 ryousanta@yna.co.kr
선수협 주최 '플레이어스 초이스 어워드' MVP 수상…신인상 신재영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최형우(KIA 타이거즈)가 선수들이 뽑은 2016 프로야구 최고의 선수로 우뚝 섰다.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이하 선수협)는 2일 서울 메이필드 호텔에서 '2016 플레이어스 초이스 어워드'를 열어 올해의 선수상 수상자로 최형우를 선정했다.

플레이어스 초이스 어워드는 현역선수가 올 한해 우수 선수를 직접 선정하는 상이다. 2013년 제정됐고, 올해로 4번째 수상자를 배출했다.

최형우는 최종 후보에 오른 김태균(한화 이글스), 양현종(KIA), 장원준(두산 베어스)을 제치고 수상에 성공했다.

올 시즌 최형우는 삼성 라이온즈 소속으로 138경기에 출전, 타율 0.376(195안타), 31홈런, 144타점을 올려 타율·안타·타점 리그 1위에 올랐다.

시즌이 끝난 뒤 자유계약선수(FA) 자격을 얻은 최형우는 역대 최고액인 4년 총액 100억원에 KIA 유니폼을 입었다.

KBO리그 MVP 투표에서 더스틴 니퍼트(두산)에게 밀려 2위에 머문 최형우는 이번 수상으로 아쉬움을 털었다.

선수단이 뽑은 신인, 신재영
선수단이 뽑은 신인, 신재영 (서울=연합뉴스) 류효림 기자 = 넥센 히어로즈의 신재영이 2일 오후 서울 강서구 외발산동 메이필드 호텔에서 열린 '2016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플레이어스 초이스 어워드'에서 신인상을 받아 소감을 말하고 있다. 2016.12.2 ryousanta@yna.co.kr

올해의 선수로 선정된 최형우는 상금 500만원과 괌 정부 관광청이 후원한 괌 여행 2인권을 받았다.

최형우는 "어떤 상보다 선수 여러분이 뽑아줘 영광스럽다. 앞으로 야구인생에서 후배한테는 모범이 되는 선배로, 선배에게는 자랑스러운 후배 되도록 열심히 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인선수상은 신재영(넥센 히어로즈)이 차지했다.

올해 KBO리그 신인상 수상자인 신재영은 1군에서의 첫해 30경기에 선발 등판, 168⅔이닝을 소화해 15승 7패 평균자책점 3.90을 기록했다.

대장암을 극복하고 마운드에 돌아온 원종현(NC 다이노스)은 재기 선수상을 받았고, 기량 발전상은 박건우(두산), 모범상은 박석민(NC)이 선정됐다.

퓨처스리그 선수상은 구단별 1명씩 선정됐는데, 김인태(두산)·이성규(삼성 라이온즈)·김학성(NC)·허정협(넥센)·조용호(SK 와이번스)·김재영(한화)·박기철(KIA)·허일(롯데 자이언츠)·유경국(LG)·유희운(케이티 위즈)이 각각 수상했다.

4b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02 14:4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