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배드민턴 대표팀, 강경진 감독 체제로 새 출발

국가대표 선수진도 새로 구성

강경진 배드민턴 대표팀 신임감독[대한배드민턴협회 제공=연합뉴스]
강경진 배드민턴 대표팀 신임감독[대한배드민턴협회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한국 배드민턴 국가대표팀이 강경진(43) 전 코치를 신임 감독으로 선임하고 새롭게 출발한다.

대한배드민턴협회는 국가대표 지도자 공개채용과 경기력향상위원회 심사를 거쳐 강경진 신임 감독을 선정했다고 29일 밝혔다.

강경진 감독은 1990년대 남자복식 간판스타로 활약한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수 출신이다.

2004년 아테네 올림픽과 2012년 런던 올림픽, 올해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 대표팀 남자복식 코치로 활동했다. 2014년부터 2015년 5월까지는 주니어대표팀 감독을 지냈다.

강 감독은 내년 1월 1일부터 2018 자카르타 아시안게임이 끝나는 2018년 10월 30일까지 대표팀을 이끈다.

박태상, 김지현(이상 단식), 최민호, 나경민(이상 복식) 코치가 대표팀 지도자로 합류한다.

국가대표 선수단도 새로 구성했다.

지난 22일부터 27일까지 전남 화순 하니움문화스포츠센터에서 열린 평가전 결과 총 40명의 선수가 2017년도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일단 세계랭킹 상위(단식 16위 이내, 복식 8위 이내)에 속한 남자단식 손완호, 여자단식 성지현, 남자복식 유연성·고성현·김기정, 여자복식 김하나·장예나·정경은·신승찬·이소희는 자동으로 태극마크를 유지했다.

고등학생 유망주 선수도 7명 포함됐다.

남자단식 우승훈(인천해양과학고3)은 실업팀 선배들을 제치고 선발전 B조 2위의 좋은 성적으로 태극마크를 달았다.

여자복식의 백하나(청송여고1)와 이유림(장곡고1)은 2000년생 막내로 대표팀에 합류했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6/12/29 09:5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