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경기도형 주거복지 '따복하우스' 1만가구 후보지 확보

21개 시·군 41개 부지…2020년까지 연차적 공급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도는 2020년까지 1만가구 이상의 '따복(따뜻하고 복된)하우스'를 공급하기 위해 41개 후보지(부지)를 확보했다고 9일 밝혔다.

따복하우스는 임대보증금 이자를 지원하는 경기도형 주거복지모델이다. 공유지에 지어 신혼부부, 대학생, 사회초년생, 고령자,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전용면적 16∼44㎡의 원룸형, 투룸형을 공급한다.

41개 부지는 경기남부 16개 시·군 34개 6천629가구, 북부 5개 시·군 7개 3천398가구로 시·군별로는 남양주 3개 3천100가구, 화성 4개 1천367가구, 수원 7개 1천282가구 등의 순이다.

유형별로는 신혼부부 7천가구, 장애인 등 취약계층 800가구, 사회초년생·대학생·고령자 2천200가구 등이다.

시·군과 협의를 마친 부지가 32개 8천576가구이며 기본협의에 이은 세부 추가협의가 필요한 9개 부지 1천451가구는 6월까지 협의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따복하우스 전체의 83% 36개 부지 8천302가구가 전철역 반경 2㎞ 내에 있고 반경 500m내 역세권도 15개 부지 3천447가구로 34%에 달한다.

또 전체 41개 부지 가운데 27개 부지 6천120가구가 국토교통부 행복주택 사업부지로 선정돼 국비를 지원받게 됐다.

올해 화성과 수원 127가구를 시작으로 2018년 1천172가구, 2019년 3천54가구, 2020년 5천674가구가 순차적으로 입주할 예정이다.

현재 수원광교, 안양관양, 화성지안1·2 등 4개 부지 291가구의 경우 입주자 모집공고가 진행 중이다.

따복하우스는 국토부의 행복주택처럼 주변 시세의 60∼80% 수준의 저렴한 임대료로 공급되는데 임대보증금 대출이자를 도에서 지원하는 점에서 차이가 있다.

전용면적 44㎡의 따복하우스 표준임대보증금이 4천800만원일 경우 40% 1천920만원에 대한 이자를 도에서 지원하고 따복하우스 입주가구는 나머지 2천880만원에 대한 이자만 내면 된다.

도는 저출산 극복을 위해 신혼부부의 경우 1자녀를 낳으면 표준임대보증금의 60%에 대한 이자를, 2자녀 이상을 낳게 되면 표준임대보증금 이자 전액을 지원한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1/09 08:5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