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북미 사로잡은 '애니메이션 한류'…로보카폴리·라바

국내 애니메이션 24개사 '키즈스크린 서밋 2017' 참가

미국 마이애미 '키즈스크린 서밋 2017'
미국 마이애미 '키즈스크린 서밋 2017'미국 마이애미에서 열린 '키즈스크린 서밋 2017'에서 국내 애니메이션 '로보카폴리'를 홍보하는 광고판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세종=연합뉴스) 이웅 기자 = 우리나라 애니메이션 산업을 대표하는 24개 기업이 지난 13~16일 미국 마이애미에서 열린 북미 최대 애니메이션 시장 '키즈스크린 서밋 2017'에 참가해 주목을 받았다고 한국콘텐츠진흥원이 24일 밝혔다.

이 행사에는 아이코닉스(뽀롱뽀롱 뽀로로), 퍼니플럭스(출동! 슈퍼윙스), 로이비쥬얼(로보카폴리), 투바앤(라바) 등이 참가해 국내외에서 인기리에 방영된 애니메이션을 소개했다.

애니작(벨보이 루크), 투빗(햐니와 친구들), 해피업(수학연금술사 캣 조르바) 등은 신작 애니메이션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미국 마이애미 '키즈스크린 서밋 2017'
미국 마이애미 '키즈스크린 서밋 2017'국내 애니메이션 기업 탁툰엔터프라이즈와 영국 원더링아이픽처스의 신작 애니메이션 시리즈 '스트롱 걸, 린다' 공동제작 협약 모습 [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구체적인 사업 성과도 나왔다. 탁툰엔터프라이즈는 현장에서 프랑스 애니메이션 제작배급사인 밀리마쥐와 신작 스톱모션 애니메이션 '빅 파이브'의 시나리오 공동개발 및 배급 계약을, 영국 원더링아이픽처스와는 신작 애니메이션 시리즈 '스트롱 걸, 린다'의 공동제작 협약을 각각 체결했다.

마크 스트롱 원더링아이픽처스 대표는 "한국 애니메이션의 독창적인 표현력과 디자인에 놀랐다"며 "역량 있는 한국 기업과 파트너십을 맺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콘텐츠진흥원은 이번 '키즈스크린 서밋'에서 한국 공동관을 운영하며 우수한 국내 애니메이션 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을 지원했다.

올해 '키즈스크린 서밋'에는 넷플릭스, 아마존, 유튜브 등 전 세계 50개국, 1천900여 명의 콘텐츠기업 관계자들이 참가했다.

미국 마이애미 '키즈스크린 서밋 2017' 한국공동관
미국 마이애미 '키즈스크린 서밋 2017' 한국공동관[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미국 마이애미 '키즈스크린 서밋 2017' 한국공동관
미국 마이애미 '키즈스크린 서밋 2017' 한국공동관[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2/24 14:0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