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미래에셋 호주 부동산 공모펀드 판매 조기마감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미래에셋자산운용이 호주 부동산에 투자하는 공모펀드 모집을 애초 일정보다 하루 앞당겨 마감했다.

미래에셋자산운용 관계자는 16일 "'미래에셋맵스호주부동산공모펀드'의 목표 모집액인 1천410억원이 거의 다 모여 애초 일정보다 하루 먼저 판매를 마감했다"며 "미래에셋대우도 고유자금 130억원을 투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펀드는 예정대로 17일 설정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지난 6일부터 KB국민은행, 미래에셋대우, 신한은행, 우리은행에서 이 펀드를 판매해 왔다.

최소 가입 금액이 1천만원으로 공모펀드로서는 상대적으로 고액이었지만 배당 수익을 기대한 고액 투자자들이 대거 몰린 것으로 알려졌다.

이 펀드는 호주 캔버라에 있는 호주연방정부 교육부 청사에 투자하는 상품이다.

2010년 완공된 12층 규모의 건물로 호주 수도 캔버라의 정부기관들이 밀집한 시빅(Civic) 지역 중심부에 자리 잡았다.

건물 전체를 임차한 호주 교육부는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기준 'AAA' 등급을 받은 호주연방정부 산하 기관으로 호주의 교육 관련 최고 의사결정 기구다.

건물 업무시설과 상업시설 100%를 2025년 5월까지 장기임차하기로 계약돼 있으며 5년 연장 옵션 행사가 가능하다.

임대료는 연 3.35%씩 고정적으로 상승하게 돼 안정적인 임대 수익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단, 내년도 한 차례 시장평가를 통해 직전 임대료의 5% 이내에서 조정할 수 있다.

펀드는 환 헤지를 하지 않기 때문에 수익이 호주달러화에 연동됨에 따라 부동산 매각 시 매각 손익이 발생할 수 있다.

분배금은 2017년 6월 말부터 반기마다 지급된다.

만기는 설정일로부터 5년 6개월이며 중도환매가 불가한 폐쇄형 구조다.

투자자에게 환금성과 유동성을 제공하기 위해 한국거래소에 설정 이후 90일 이내 상장할 예정이다.

hyunmin6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16 18:1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