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돈 먼저 주면 선원 하겠다" 선불금 사기 부자 구속

(인천=연합뉴스) 최은지 기자 = 돈을 먼저 주면 선원으로 일하겠다고 속여 선주들로부터 선불금만 받고 달아난 부자가 경찰에 붙잡혔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상습사기 혐의로 아버지 A(57)씨와 아들 B(28)씨를 구속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들 부자는 2014년 3월부터 지난 1월까지 인천, 목포, 태안 등지에서 C(52)씨 등 선주 10명으로부터 선불금 명목으로 총 9천200만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선원으로 일한 경험이 있는 이들은 선주들이 구인난으로 선불금을 주는 관행이 있다는 점을 노리고 이같이 범행했다.

A씨 등은 아예 배를 타지도 않고 도주하거나 승선 2∼3일 만에 항구에 몰래 내려 도망치는 수법으로 13차례 선불금을 가로챈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이 가로챈 선불금은 적게는 100만원, 많게는 1천만원에 달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 부자는 한 배에 함께 타는 대신 각각 다른 선주와 계약을 맺고 선불금을 받아 도망치는 수법을 썼다"고 말했다.

chams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09:20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