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전남도, AI 입식제한 피해 농가에 16억원 융자지원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농가 적막한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무안=연합뉴스) 손상원 기자 = 전남도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에 따른 입식제한 등으로 피해를 본 농가에 16억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전남도는 가금류 사육농가의 경영 안정을 위해 녹색축산 육성기금을 활용, 88 농가에 사료 구매 등 특별 운영자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농가당 2천만원 이내, 연 1% 이율로 지원된다.

가축 입식은 2년 거치 3년 상환, 깔짚 구입 등 사육 환경 개선을 위한 자금은 2년 거치 일시 상환 조건이다.

전남에서는 지난해 11월 이후 9개 시·군, 33건의 고병원성 AI가 발생해 109 농가 200만여 마리 가금류가 살처분됐다.

935 농가가 입식 제한 조치를 받았으며 살처분 보상금 110억원, 생계안정자금 2억원이 지원됐다.

sangwon7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11:21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