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성남시 상대원동 쓰레기매립장 시민체육시설로 탈바꿈

(성남=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 쓰레기 매립이 종료된 경기도 성남시 폐기물매립장이 5년여 만에 시민 체육시설로 탈바꿈한다.

성남시는 중원구 상대원동 407 일원 폐기물처리시설 부지 9천967㎡에 유소년축구장(75×50m)과 풋살장(45×25m), 주민야외운동시설, 관리동(지상 2층, 건축전체면적 255㎡)을 조성한다고 21일 밝혔다.

사업비 19억원이 투입될 체육시설은 다음 달 착공해 8월 완공할 예정이다.

상대원동 폐기물매립장(1만5천747㎡)은 2011년 12월 사용 종료되고 나서 이듬해 11월부터 승마체험장 조성사업을 추진하다가 주민 반대에 부딪혔다.

매립장 주변 주민들은 "폐기물 매립에 따른 악취 등으로 고통받았는데 또 악취가 유발되는 승마장을 조성하려 한다"고 주장하며 반발했다.

이후 2014년 8월 승마체험장 사업을 취소하고 공공승마시설 사업대상지로 선정돼 받은 국비 보조금 7억3천여만원을 반납하고 나서 미활용 부지로 남아있었다.

성남시 매립장부지 체육시설 조감도
성남시 매립장부지 체육시설 조감도[성남시 제공=연합뉴스]

ktk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11:29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