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차통에 필로폰 1㎏ 숨겨 국제우편으로 밀수입…'징역 8년'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아버지와 짜고 중국에서 1㎏이 넘는 필로폰을 차(茶) 통 속에 넣어 국제특급우편으로 보내 국내에 들여온 30대에게 법원이 중형을 선고했다.

울산지방법원
울산지방법원[연합뉴스TV 캡처]

울산지법은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기소된 A(34)에게 징역 8년과 벌금 2천만원을 선고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중국 칭다오(靑島)에서 아버지와 짜고 필로폰 1.015㎏을 차 통 3개 속에 나눠 담은 후 자신이 예전에 일한 직장이나 현재 운영 중인 사무실 등으로 국제특급우편을 통해 보냈다.

A씨는 국내로 들어와 회사 동료로부터 필로폰이 든 우편을 받거나, 직접 수령했다.

이 과정에서 우편물 수취인에 가명을 사용해 단속을 피하려고 했다.

재판부는 "A씨가 이미 필로폰 밀수로 지명수배돼 중국에 있는 아버지의 지시를 받은 것으로 보인다"며 "밀수한 필로폰이 전량 수사기관에 압수된 점을 참작했다"고 밝혔다.

cant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14:5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