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청주 무심천 폐쇄 하상도로 콘크리트 10월까지 철거

갈대 등 다양한 식물 심어 친환경 공간 조성

(청주=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청주 무심천 청남교∼청주대교 1.4㎞ 구간의 폐쇄된 하상도로가 오는 10월까지 철거돼 친환경 공간으로 바뀐다.

청주시는 오는 5월 이 콘크리트 하상도로 철거 작업을 시작, 오는 10월까지 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공사가 끝나면 이 구간에는 초본류가 자라는 친환경 공간이 조성된다.

시는 올해 예산에 2천800만원을 반영, 기본·실시설계 용역을 추진 중이다. 다음 달 열릴 시의회 임시회 때 8억원의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할 계획이다.

이 구간에는 무심천을 따라 동쪽과 서쪽에 2개의 하상도로가 있는데, 청주시는 하상도로 일원화 및 하천 복원을 위해 2013년 동쪽 하상도로를 폐쇄했다.

그러나 철거·복원이 늦어지면서 도심의 수변 경관과 미관을 해친다는 민원이 이어졌다.

청주시 관계자는 "주변 환경에 적합한 갈대 등 다양한 식물을 심어 자연형 하천인 무심천에 걸맞은 친환경 공간으로 복원하겠다"고 말했다.

무심천 산책로의 우레탄 철거 작업도 이달 마무리된다. 청주시는 다음 달 산책로와 자전거도로 노면 아스콘 포장 공사를 한 뒤 6월까지 차선 도색과 미끄럼 방지 포장, 부대 시설물 정비공사를 끝낼 계획이다.

공사 기간에도 산책로·자전거도로 이용은 제한되지 않는다.

k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16:3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