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인천공항, 동남아·일본여객 36만명 유치…"중국발 위기 넘겠다"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최근 일본에서 열린 '2017 아시아 루트 회의'에서 36만명의 동남아·일본 신규 여객 수요를 인천공항에 유치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달 19∼21일 열린 이 국제회의에서 공사는 일본, 동남아 항공사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마케팅을 펼쳤고, 에어아시아재팬(일본), 말레이시아항공, 녹스쿳항공(싱가포르) 등 14개 항공사가 신규 취항이나 증편 의사를 밝혔다.

아시아 루트 회의는 아시아 지역 주요 항공사와 공항, 지자체 등 약 200여 개 업체·기관이 참석하는 대륙 최대 규모의 항공 관련 회의다.

공사 관계자는 "앞으로 풍부한 항공네트워크를 활용한 창의적 마케팅으로 중국발 수요 감소의 영향을 최소화하는 등 '중국 위기'를 뛰어넘겠다"고 말했다.

마케팅 나선 인천공항 직원들
마케팅 나선 인천공항 직원들(서울=연합뉴스) 20일 일본 오키나와에서 개최된 '2017 아시아 루트회의' 인천공항 부스에서 인천공항공사 직원들이 해외 항공사 관계자를 대상으로 마케팅 활동을 하고 있다. 2017.3.21 [사진제공 : 인천국제공항공사]

ah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16:22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