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대구 성서홈플러스 시유지 사용 2052년→2035년 단축

4월께 516억원 상당 건물 기부채납…2025년부터 연간 임대료도↑

[연합뉴스TV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대구=연합뉴스) 최수호 기자 = 대구시가 도시철도 2호선 용산역 인근 시유지 2만4천145㎡를 임대해 사용하는 성서홈플러스㈜와 이용협약을 변경했다고 21일 밝혔다.

협약 변경에 따라 시유지 사용 기간을 당초 2052년에서 2035년 상반기로 단축했다.

또 오는 4월 안으로 홈플러스 건물을(감정가액 516억원) 기부채납 받기로 했다.

2025년 하반기부터 연 임대료도 높인다.

토지 공시지가 1%로 책정한 연 임대료를 건물 감정가액 5%와 토지 공시지가 3.62%를 합한 수준으로 올린다.

이밖에 시유지 임대조건으로 홈플러스 측이 용산역 인근에 만든 공원(9천767㎡)과 환승주차장(400면) 관리비는 기존대로 업체 측이 부담한다.

시와 홈플러스는 2000년 6월 '도시철도 2호선 용산역 역세권개발·운영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그러나 2015년 10월 사업자 대주주가 외국인 투자기업 테스코에서 국내 투자기업으로 바뀌자 수차례 협의를 거쳐 협약 내용을 변경했다.

김승수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협약 변경으로 세수 증대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su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18:16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