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미세먼지'→'부유먼지'로 명칭 변경…용어 세분화

환경부, '초미세먼지'는 '미세먼지'로 변경

(세종=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미세먼지 용어가 세분화돼 '미세먼지'와 '부유먼지'로 나눠진다.

환경부는 대기환경보전법·수도권대기환경개선특별법·실내공기질 관리법 등을 개정해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명칭을 변경하기로 했다며 이 같이 21일 밝혔다.

미세먼지로 가득한 서울도심
미세먼지로 가득한 서울도심

지름이 10㎛(마이크로미터·1μm는 100만분의 1m)보다 작은 미세먼지(PM10)를 '부유먼지'로, 지름이 2.5㎛보다 작은 초미세먼지(PM2.5)를 '미세먼지'로 각각 바꾼다.

이는 한국대기환경학회 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를 반영한 것이다.

전문가들은 설문조사에서 '입자상물질', '분진' 등으로 용어를 바꾸자는 의견을 제기했지만 정부는 "국민들이 '먼지'라는 용어에 익숙하다"는 이유로 기존처럼 '먼지'를 단어에 포함하기로 결정했다.

학술용어나 일본식 표현을 지양하자는 취지다.

chunj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18:2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