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kt 정대현 6이닝 1실점…LG 꺾고 시범경기 6연승

kt 선발 정대현[연합뉴스 자료사진]
kt 선발 정대현[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kt wiz가 선발투수 정대현의 호투를 발판으로 LG 트윈스를 꺾고 6연승을 이어나갔다.

kt는 2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KBO리그 시범경기에서 LG를 3-1로 꺾었다.

이날 승리로 kt는 시범경기 6승 무패 1무로 리그 1위 자리를 유지했다.

좌완 선발투수 정대현이 6이닝 3피안타(1피홈런) 7탈삼진 1실점(1자책)으로 LG 타선을 막으며 기선을 제압했다.

LG 선발 헨리 소사는 4이닝 4피안타(1피홈런) 2볼넷 2탈삼진 3실점(3자책)으로 흔들렸다.

안타 수는 kt 4개, LG 4개로 같았지만, kt의 집중력이 앞섰다.

kt는 1회초 1번 타자 이대형과 2번 타자 하준호가 모두 안타를 치고 나가 소사를 두들겼다.

다음 타자 유한준이 유격수 병살타로 잡혔지만, 3루에 있던 이대형이 발 빠르게 홈에 들어와 선취점을 냈다.

3회초에도 이대형-하준호 콤비가 소사를 공략했다.

이대형은 좌전 안타 후 도루로 2루를 밟았고, 하준호는 2점포를 쏘아 올렸다. 소사의 시속 143㎞ 직구를 잡아당겨 오른쪽 담장을 넘겼다.

LG는 6회말 이형종의 홈런으로 첫 득점을 했다.

이형종은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정대현의 시속 134㎞ 직구를 받아쳐 왼쪽 담장을 넘기는 솔로포를 터트렸다.

이후 kt는 장시환, 엄상백, 조무근, 김재윤을 올려보내 LG의 추가 득점을 막았다.

LG도 고우석, 최성훈, 신승현, 손주영, 신정락 등 다양한 투수들의 구위를 점검하면서 kt 타선도 틀어막았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19:23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