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독일서 터키 개헌찬성 정치집회 더는 없어

(베를린=연합뉴스) 고형규 특파원 = 독일에서 터키 집권 정의개발당(AKP) 지지세력이 주도하는 터키 개헌 찬성 정치집회가 더는 열리지 않는다.

독일 쾰른에 있는 AKP 협력사무국은 다음달 16일로 예정된 개헌 국민투표 때까지 AKP 세력으로 간주되는 유럽터키민주연합(UETD) 주최의 집회를 하지 않기로 하고 주요 정치인의 참석도 금지했다고 n-tv 등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지난 6일 독일에서 열린 터키 집회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6일 독일에서 열린 터키 집회 [AP=연합뉴스 자료사진]

또한, 이미 계획했던 집회도 모두 취소했다.

독일 현지에선 그동안 이러한 성격의 집회 계획이 잇따르고, 여기에 터키 정부 주요 각료와 정치인들이 참석하는 것이 알려져 금지 조처가 내려지는 등 논란이 이어졌다.

그 사이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은 독일과 앙겔라 메르켈 총리를 겨냥해 '나치 같다'고 비난하고, 이에 메르켈 총리를 위시한 독일 정부 각료들이 '용납할 수 없다'며 에르도안 대통령을 비판하는 등 갈등이 지속했다.

un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3/21 21:54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