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한국당 "文, 대통령 될 자격 없어" 안보관 맹공

문에 답하는 홍준표
문에 답하는 홍준표(서울=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선후보가 21일 오전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토론회에 참석, 발언하고 있다. mtkht@yna.co.kr
홍준표 "文 큰 거짓말했다…국군통수권 맡기겠나"
'송민순 문건' 근거로 文 허위사실 공표로 고발키로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자유한국당은 21일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선후보의 안보관을 집중적으로 문제삼으며 '문재인 때리기'를 이어갔다.

이날 노무현정부의 송민순 전 외교통상부 장관이 2007년 11월 유엔의 북한 인권결의안 기권 표결 과정을 둘러싼 논란에서 문 후보가 거짓해명을 했다는 맥락의 문건까지 공개하자 문 후보를 맹폭했다.

홍준표 후보는 이날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오늘 아침에 보니 (당시) 청와대 메모가 공개됐다"며 "'송민순 회고록'을 보면 문 후보가 거짓말도 크게 한 게 된다"고 지적했다.

그는 "거짓말하는 분, 안보 관련해 북한을 주적이라고 말하지 않는 그런 분한테 과연 국군통수권을 맡길 수 있을 것인가, 거기에 대해 회의적으로 본다"며 "문 후보가 대통령 되기엔 어렵다고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정준길 선대위 대변인은 "문 후보의 거짓말이 만천하에 드러났다"며 문 후보를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로 고발 조치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 후보는 지난 13일 첫 TV토론회에서 '북한인권결의안 문제를 북한에 물어봤느냐'라는 질문에 "아니오"라고 답했다가 19일 두 번째 TV토론회에서는 "북한에 직접 입장을 확인한 것이 아니라 국정원 정보망이나 휴민트 등을 가동해 북한의 반응을 판단해 보도록 했다"라고 답변했다.

송민순 문건공개 파장(PG)
송민순 문건공개 파장(PG)[제작 이태호, 최자윤]

그러나 송 전 장관이 공개한 북한의 반응 문건으로 볼 때 해외 등 국정원 정보망이 아니라 북한으로부터 직접 반응을 받았다는 것으로 볼 수 있다는 게 한국당의 판단인 셈이다.

한국당은 또 문 후보가 지난 19일 TV토론에서 북한을 주적(主適)'이라고 공개적으로 표현하지 않은 것을 문제삼는 등 대선 판도를 '안보 프레임'으로 전환하는데 총력전을 펼쳤다.

정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대한민국 2016년 국방백서에는 '북한 정권과 북한군은 우리의 적'이라고 표현됐다"며 "'우리의 적'과 '주적'이 대체 무슨 차이가 있다는 것인지 알 수 없다"고 꼬집었다.

그는 "문 후보가 북한을 주적이라 하지 못하는 이유는 간단하다"면서 "유엔 북한인권결의안 표결 때 북한의 의중을 파악하고 작년 3월 북한인권법을 처리하는 본회의에는 불참했던 문 후보이기 때문에 북한 정권을 주적이라고 감히 말하지 못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ykb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4/21 12:17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