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최신기사

뉴스 홈 > 최신기사

산업부ㆍ4개 학회, 통상문제 해법 모색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가 통상 관련 4개 학회와 공동 세미나를 열고 통상문제에 관한 학계의 의견을 들었다.

산업부는 21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한국국제경제법학회, 한국국제통상학회, 한국통상정보학회, 한국경제통상학회와 '통상학회 공동 통상정책 세미나'를 개최했다.

산업부 이인호 통상차관보는 축사에서 "정부는 미국의 새 정부 출범, 중국의 비관세장벽, 글로벌 보호무역 기조 등 통상변화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철저한 대비책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학계에서도 깊이 있는 분석과 객관적 연구에 기반을 둔 대응논리를 마련하고 통상전략 수립에 연구역량을 집중하는 한편, 통상전문가 양성에도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세미나에서는 미국의 수입규제 대응방안, 중국의 경제 보복조치에 대한 세계무역기구(WTO) 등 다자 차원의 대응 노력, 부품소재·설비 또는 미래 신산업의 한중 협력 방안 등에 관한 의견이 나왔다.

보호무역주의 확산으로 다자주의가 주춤한 상황에서 우리나라가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자유무역협정(FTA) 허브 역할을 해야 한다는 의견도 나왔다.

산업부는 이날 세미나에서 제기된 다양한 의견들을 검토해 정부의 통상전략에 반영할 계획이다.

또 정책연구, 세미나 등 통상 관련 학회와의 협력활동을 확대하고, WTO 모의재판 경연대회 개최 등 미래 통상인력을 육성하기 위한 공동사업도 진행하기로 했다.

e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2017/04/21 15:58 송고

광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비주얼뉴스
  • 포토
  • 화보
  • 포토무비
  • 영상
배너